2018 열린동해문학 등단 및 신인문학상 시상식
2018 열린동해문학 등단 및 신인문학상 시상식
  • 김한정 기자
  • 승인 2018.05.21 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지난 19일 오후 강동구 구민회관에서는 2018 열린동해문학(회장 서인석) 등단 및 신인문학상 시상식이 열렸다.

▲ 2018 열린동해문학 등단 및 신인문학상 시상식. 서인석 회장 ⓒ뉴스타운
▲ 2018 열린동해문학 등단 및 신인문학상 시상식. 윤혜란 사무국장 ⓒ뉴스타운

이날 행사에는 열린동해문학 서인석 회장을 비롯한 이지흔 피아니스트, 문병희 선생, 김단 선생을 비롯한 전국에서 모인 열린동해문학 시인들이 이신인문학상 수상과 더불어 이날의 행사를 축하했다.

▲ 2018 열린동해문학 등단 및 신인문학상 시상식. 이지흔 피아니스트 ⓒ뉴스타운
▲ 2018 열린동해문학 등단 및 신인문학상 시상식 ⓒ뉴스타운

시작과 더불어 원평 서인석 회장의 축사, 신무연 자문위원의 축사, 이지흔 피아니스트의 축사, 장봉균 자문위원의 축사, 문병희 선생의 축사, 김단 자문위원의 축사가 진행됐다.

▲ 2018 열린동해문학 등단 및 신인문학상 시상식 ⓒ뉴스타운

이어 진행된 축하행사에서 시낭독에는 청산 김준용의 목련의 향기, 은가비 김미숙의 우리 아버지의 지게, 윤혜란 민들레 홑씨되어, 청아랑 박덕례 평화와 번영 돌에 새기다 를 낭송했고, 축하행사로는 우크렐레 앙상블팀의 고덕동 성당, 다담 박만갑의 그 겨울의 찻집, 이지흔 피아니스트의 피아노 연주, 유인하 신은혜 앙상블의 색소폰 연주, 이길철의 ‘새는’으로 이어졌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