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이더블유케이, 2017년 매출 240억, 영업이익 22억 달성환율 하락 및 일부 프로젝트 지연 영향으로 전년比 하락세 보여
이혜리 기자  |  newstown@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3  16:47:40

이더블유케이(대표 부태성)가 2017년 경영실적 자체 결산결과 손익구조가 30% 이상 변동됐다고 공시했다. 별도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240억 원, 영업이익 22억 원을 달성해 전년대비 하락세를 보였다.

매출 하락의 주된 요인은 일부 프로젝트의 일시적 지연으로 풀이되며, 수출비중이 높은 사업 특성상 환율하락 및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비용 부담이 수익성 하락으로 이어졌다.

다만 지연됐던 프로젝트가 정상 가동되고, 신규 수주 물량 협의가 지속되는 등 올해 실적 회복에 대한 긍정적 요소가 이어지고 있는 점은 고무적으로 평가된다.

이더블유케이 관계자는 “외부변수에 따른 일시적 수익 정체 기간이 해소되는 추세로 현재는 양적∙질적 성장을 위한 채비가 갖춰진 상태”라며 “핵심 기자재에 대한 신규 수주 논의가 꾸준히  이뤄지고 있으며, 특히 신규 사업으로 추진 중인 민자발전(IPP) 사업 확장 절차가 가시권에 들어온 만큼 기업가치가 한 단계 상승하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혜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