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문화/연예연예가핫이슈
장기용-이예나 결별, 소속사 YG 발 빠른 대응에 일침 쇄도 "팬들 좀 졸로 보지 마"장기용, 이예나 결별
조세연 기자  |  ent@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12  15:34:37
   
▲ 장기용, 이예나 결별 (사진: 이예나, 장기용 SNS) ⓒ뉴스타운

배우 장기용, 이예나가 열애, 결별 소식을 한시에 전했다.

한 매체는 12일 "장기용과 이예나가 지난해부터 교제를 해 오고 있다"고 전했다.

보도가 잇따르며 팬들의 관심이 이어지자 장기용의 소속사인 YG 엔터테인먼트(이하 YG)는 곧장 "두 사람은 이미 이별한 사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장기용과 이예나가 작품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응원해 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소속 가수 권지용의 열애설엔 침묵으로 일관하던 YG가 이처럼 발 빠른 대응을 보이자 팬들은 화를 감추지 못했다.

이익 계산에 따라 침묵과 해명을 반복하는 YG의 행태에 뿔이 난 것.

열애든 결별이든, 비보든 호소식이든 일관된 해명을 원하는 팬들은 "대중을 졸로 보는 거냐"며 원성을 높였다.

한편 한시에 교제, 이별 소식을 전한 장기용, 이예나에게 세간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조세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