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지역뉴스수도권(서울/경기/인천)
키즈엠과 밀알복지재단, 유아용 그림책 ‘빛을 기다리는 아이’ 출간전기시설 없는 아프리카 오지마을에 사는 한 아이의 일상을 담은 교육용 그림책
최명삼 기자  |  c12210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22  03:41:40

유아교육 전문기업 ‘키즈엠(대표 박형만)’과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이 함께 만든 유아용 그림책 「빛을 기다리는 아이」가 12월 출간됐다.

「빛을 기다리는 아이」는 전기시설이 없는 아프리카 오지마을에 사는 한 아이의 일상을 담은 교육용 그림책이다.주인공과 가족들은 저녁이면 캄캄한 어둠 속에서 요리를 하다 다치고,길을 걷다 넘어지는 등 각종 위험과 불편을 겪는다.어느 날 아빠로부터 책을 선물 받은 주인공은 책 속에서 ‘빛을 모으는 물건’에 대해 알게 되고,빛이 있다면 달라질 저녁을 상상한다.책에서는 빛을 간절히 원하는 주인공의 모습을 통해 빛 없이 살아가는 생활이 얼마나 힘들고 어려운 일인지 전달하고, 이들이 꿈꾸는 소박한 소망을 이야기한다.

키즈엠 관계자는 “「빛을 기다리는 아이」는 밀알복지재단이 진행하고 있는 ‘라이팅칠드런’캠페인을 지원하기 위해 만든 그림책”이라며“해당 도서의 판매수익 5%를 매년 밀알복지재단에 기증해 아프리카 어린이들에게 태양광랜턴이 보내질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고 밝혔다.

「빛을 기다리는 아이」는 교보문고와영풍문고,반디앤루니스,알라딘등 전국 서점과 인터넷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한편 「빛을 기다리는 아이」의 모티브가 된 밀알복지재단의 ‘라이팅칠드런’은 전기 없이 살아가는 아시아 아프리카 오지마을 주민들에게 태양광랜턴을 만들어 보내는 참여형 기부 캠페인이다.

밀알복지재단은 2012년부터 해당 캠페인을 진행해 현재까지 17개국 5만가구에 태양광랜턴을 보급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최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