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NHN KCP, 3분기 영업이익 53억원 달성PG사업과 VAN사업의 고른 성장으로 분기 최대 매출 및 영업이익 달성
이혜리 기자  |  newstown@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4  11:32:40

NHN한국사이버결제(대표이사 박준석, 이하 NHN KCP)이 14일 공시를 통해 3분기 매출액 905억원, 영업이익 53억원, 당기순이익 45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25.5%, 41.4%, 51.6% 증가했다.

회사 측은 “PG사업과 VAN사업 모두에서 최대 매출을 달성하는 등 고른 성장을 보여 호실적을 달성하였다”며, “작년부터 신용카드와 간편결제 거래액이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는데 특히, 금년 9월에는 회사 창립 이래 최초로 신용카드 월거래액만으로 월 1조원을 돌파하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국내 소설커머스, O2O가맹점, 해외 직구사이트의 거래액이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고, 최대주주인 NHN페이코와의 협업을 통해 국내외 주요 결제시스템에 페이코(PAYCO)를 탑재하면서 시너지 효과가 배가되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국내 거래량 상위 5대 해외 직구사이트를 모두 고객사로 유치하는 등 해외 PG사업이 성장세를 보이고 있어 매출 성장과 함께 온·오프라인 통합 결제사로의 입지를 확고히 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박준석 NHN KCP 대표는 “견고한 국내 결제서비스 성장과 새롭게 론칭한 해외 유명브랜드의 결제서비스 실적이 좋은 흐름을 보여주고 있다”며 “페이코와의 협업을 통한 매출 성장도 탄력을 받고 있는 만큼 4분기와 내년에도 꾸준한 실적개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혜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