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케이프, 3분기 누적 매출액 1,734억 원 달성영업이익 128억 원, 당기순이익 26억 원으로 집계
최창규 기자  |  newskorea@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4  11:31:02

케이프가 실린더라이너 사업과 신사업인 금융업을 통해 꾸준한 실적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케이프(대표 정형석)는 3분기 연결기준으로 누적 매출액 1,734억 원을 달성하며 전년 동기 대비 197.2% 증가하였다고 14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28억 원, 26억 원으로 집계됐다.

본업인 실린더라이너 제품의 해외 수주 증가와 지속적인 공정개선이 이번 실적 향상에 밑바탕이 되었다. 성장의 또 다른 축인 금융업도 성장세를 이어가며 전체 실적 상승을 이끌어냈다.

케이프는 올해 초 LIG투자증권을 케이프투자증권으로 사명을 바꿔 공격적인 경영을 펼치고 있다. 지난 8월에는 SK 증권의 SK 지분 인수 우선 협상자로 선정되어 현재 금융위원회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SK증권 인수 시 기존 케이프투자증권의 자기자본(약 2,076억 원)과 SK증권의 자기자본(약 4,300억 원)을 합산해 자기자본 약 6,400억 원으로 업계 내 중견 증권사로 한 단계 더 도약한다. 기업금융(IB) 사업도 본격 추진할 수 있는 기반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케이프는 기존 실린더라이너 사업과 금융업의 사업 확대 및 다각화로 새로운 수익 창출이 기대된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최창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