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증후군' 식품으로 대비하자
'명절증후군' 식품으로 대비하자
  • 이승희 기자
  • 승인 2017.09.11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갱년기 여성 건강식품.장 건강 제품.기능성 음료 등 새로운 명절증후군 아이템으로 각광

▲ 천호식품 '우먼솔루션' ⓒ뉴스타운

민족 최대 명절 중 하나인 추석이 다가온다. 10월 2일(월요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면서 올해 추석 연휴는10월 2일(월요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면서 열흘간의 '황금연휴'가 되었다. 해마다 명절이면 ‘명절증후군’을 떠올리게 되는데 얼마 전까지만 해도 명절증후군이라고 하면 주부들이 주로 겪는 것으로 인식됐다. 그러나 최근에는 남편, 미혼자, 대학생, 수험생 등의 다양한 사람들이 명절증후군을 경험하며 가전∙뷰티에 국한되었던 관련 소비 품목이 건강, 음료 등으로 확대되고 있다.

- 갱년기 증상에 도움이 되는 건강식품

최근 50세 전후의 여성이라면 누구나 경험하는 갱년기 증상을 건강식품 섭취를 통해 적극적으로 관리해야 한다는 인식이 보편화되면서 주부들의 명절 시즌, 가족들이 관련 상품들을 선물목록에 추가해도 괜찮을 듯 싶다.

천호식품의 여성 갱년기 건강식품인 ‘우먼솔루션’은 기능성 석류농축액을 주원료로 만든 제품이다. 석류는 식물성 여성호르몬으로 불리는 ‘엘라그산’이 풍부한 천연 에스트로겐 음식으로, 충분히 섭취하면 여성호르몬 부족으로 발생하는 갱년기 증상을 완화하는 데 도움을 준다. 우먼솔루션 한 팩에는 석류 약 2.5개가 담겨있으며, 폴리페놀류와 엘라그산 함량이 월등한 터키 안탈리아 지역의 석류만이 사용된다. 이소플라본, 라즈베리, 크랜베리 농축액을 더해 맛도 좋고 간편한 팩 포장으로 1일 2회 손쉽게 섭취 가능하다. 액상형 제품으로 캡슐이나 환 형태보다 흡수가 용이한 것도 장점이다.

- 소화에 도움이 되는 유산균 제품

명절 음식은 대부분 높은 열량의 탄수화물과 당류를 포함하고 있어 소화불량을 쉽게 유발한다. 명절 동안의 갑작스런 과식은 위의 팽창을 야기하고 장에 부담을 주는 원인으로 작용해 소화불량 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

소화효소가 첨가된 프로바이오틱스(prebiotics) 유산균 제품이 소화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있는데 한국야쿠르트의 ‘바이오리브 장건강 프로바이오틱스’는 서양인보다 1m 긴 한국인 장 체질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8종의 100억개의 프로바이오틱스는 고추나 마늘 등 향신료를 많이 먹는 한국인의 장에서 끝까지 살아남아 유익균을 증식시켜 장 건강을 유지시켜 준다.

- 온 가족이 즐기는 제로 칼로리 음료

음료 업계에서는 명절 음식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저칼로리 음료부터 숙취 예방을 돕는 음료, 피로 회복에 좋은 음료까지 상황에 맞춰 마시기 좋은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코카-콜라사의 '씨그램 딜라이트'는 제로 칼로리로 부담 없이 가볍게 즐길 수 있고 마지막까지 톡 쏘는 탄산이 상쾌함까지 전달해 줘 기름기 많은 명절 음식과 함께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 과음할 때는 어떤 음료가 좋을까

명절은 과식뿐 아니라 과음하기 좋은 기간이다. 음주 전후로 숙취해소음료를 챙겨 다음날 숙취에 대비하는 요령이 필요하다.

하이트진로음료의 ‘술깨는비밀’은 자몽 과즙을 함유해 부드러운 음용감을 강화한 숙취해소음료다. 포도당, 단백질, 비타민이 풍부하다고 알려진 마름을 주원료로 헛개나무열매 추출물과 L-아스파라긴 등을 사용해 숙취와 취기를 유발하는 알코올과 아세트알데히드를 동시에 분해하는데 도움을 준다.

롯데칠성음료의 ‘데일리C 청포도워터’는 비타민C가 하루 권장량 100mg의 10배 분량인 1000mg이 들어있는 것이 특징으로, 명절증후군으로 인한 피로를 해소하는데 적합하다.

천호식품 관계자는 “최근 명절증후군으로 몸과 마음이 지친 나에게 주는 힐링 선물로 건강식품을 구매하려는 트렌드가 뚜렷하다”며 “기존 주부층에만 국한됐던 명절증후군이 남편∙미혼자∙대학생∙수험생 등으로 확대되고 있어 추석 특별 기획전을 포함해 다양한 타깃 층을 공략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 중에 있다”라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