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엘리트학생복, 부산지역 ‘엘리트 문화재 지킴이’ 모집부산을 시작으로 전국으로 확대, 해당 지역 초중고생 및 학부모라면 누구나 참가 가능
윤민아 기자  |  newskorea@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7.17  10:18:42
   
▲ ⓒ뉴스타운

형지엘리트(대표 최병오)의 교복 브랜드 엘리트가 7월 17일부터 8월 10일까지 부산지역 초중고생 및 학부모를 대상으로 ‘엘리트 문화재 지킴이’를 모집한다.

엘리트학생복과 문화재청이 함께하는 엘리트 문화재 지킴이 프로그램은 학생과 학부모가 우리 문화재를 바로 알고 보호하는 연중 사회공헌 캠페인으로, 2010년부터 8년째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2017년 한문화재 한지킴이 활동은 부산을 시작으로 서울, 충청 등 전국 주요 지역으로 확대된다.

8월 19일 부산에서 진행되는 문화재 지킴이 활동은 동구에 위치한 조선통신사 역사관을 찾아 조선시대 한·일 양국의 교류역사를 알아볼 예정이다. 또 자성대 왜성 진남대를 방문해 조선군과 일본군의 복장을 직접 체험해보고 만들어보며 우리의 역사를 이해하고 경험하는 시간을 갖는다.

엘리트 문화재 지킴이는 해당 지역의 초중고생 학생 및 학부모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엘리트학생복 공식 홈페이지 및 SNS 채널(페이스북, 블로그), 청소년 자원봉사 시스템 ‘두볼’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신청은 오는 8월 10일까지며, 선정자는 8월11일에 엘리트 블로그를 통해 공개한다.

엘리트학생복 관계자는 “’엘리트 문화재 지킴이’는 10대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함께 우리의 역사를 체험하고 배우며, 역사를 더욱 가깝게 느낄 수 있도록 만든 프로그램이다”라며 “앞으로도 엘리트는 전국에 있는 많은 학생들이 우리의 역사를 바로 배울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윤민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