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현대차, 중국 판매만족도 1위 달성
김성훈 기자  |  newskorea@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7.03  10:27:58
   
▲ 현대차, 중국 판매만족도(SSI) 평가 1위 달성 자동차 시장조사 업체 제이디파워(J.D.Power)의 ‘2017 중국 판매 만족도 평가(SSI, Sales Satisfaction Index)’에서 북경현대(현대차 중국법인)가 665점으로 일반브랜드 1위를 차지했다. ⓒ뉴스타운

현대자동차가 중국 소비자들이 평가한 판매만족도 조사에서 최고의 브랜드로 선정됐다.

현대차 중국 합자법인 북경현대가 자동차 시장조사 업체 제이디파워(J.D.Power)에서 발표한 ‘2017 중국 판매만족도 평가(SSI, Sales Satisfaction Index)’에서 1위 자리를 차지했다.

북경현대는 평가점수 665점을 기록하며 장안포드, 광기혼다, 상기폭스바겐 등 경쟁사들을 제치고 41개 일반브랜드 중 최고 자리에 올랐다.

2013년 2위에 오른 이후 2014년과 2015년 2년 연속 1위를 달성한 바 있는 북경현대는, 지난해 동풍시트로엥에 이어 2위를 기록하였다가 1년만인 올해 1위로 다시 올라서며 업계 최상위권 브랜드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제이디파워의 ‘판매만족도 평가(SSI)’는 중국 시장에서 각 업체의 판매 역량을 가늠하는 중요한 척도로 인식돼 소비자들의 자동차 구매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번 제이디파워 조사는 지난해 5월부터 올해 3월까지 차량을 구매한 23,815명의 고객을 대상으로, ’16년 11월부터 올해 5월까지 7개월간 총 67개 도시에서 고객 1:1 인터뷰 및 온라인 조사 방식으로 구매 과정에서의 만족도 평가가 진행되었다.

올해부터는 기존 구매 고객 대상으로만 평가를 진행하던 것에서 벗어나 전환 구매 고객 대상으로도 만족도 조사가 진행되는 등 이전보다 다양한 고객 목소리를 반영한 만족도 조사가 진행 되었다는 평가다. 조사 방식 변경에 따라 전체 산업 평균 점수는 ’16년 661점에서 ’17년 635점으로 26점 하락하였다.

* 전환 구매 고객 : A메이커 차량 구매를 고려하였다가, 최종적으로 타 메이커 차량을 구매한 고객

북경현대의 뒤를 이어 장안포드가 648점으로 2위를 차지했고, 동풍풍행이 647점으로 3위, 광기혼다가 643점으로 4위, 지프가 642점으로 5위를 차지했다.

현대차의 2017년 고객 판매만족도 평가 결과는 경쟁력을 강화한 중국 업체의 약진과 최근 방문 고객 감소에 따른 판매 부진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고객 최우선의 가치를 실현하며 일궈낸 성과로 더 큰 의미를 가진다는 설명이다.

현대·기아차는 앞으로도 ▲핵심 딜러 교류회 등 딜러소통 강화 ▲딜러 대상 집합 및 온라인 교육 확대 시행 ▲주요 신규 차종 시승차 적기 공급 및 시승활동 강화 ▲중국 전용 신차 및 상품성 개선 차량 출시 ▲글로벌 시설 표준(GDSI) 적용을 통한 쇼룸 고급화 추진 ▲고객 밀착형 마케팅 강화 ▲현지 특화된 사회공헌사업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고객 만족도를 제고시킴으로써 경쟁력 강화를 통한 성장을 다지는데 주력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기아차 중국 합자 법인 둥펑위에다기아는 업계 평균(635점)보다 높은 637점으로 11위를 기록했으며, 일반 브랜드와 별도로 발표되는 고급브랜드 순위에서는 아우디가 683점으로 1위를, 포르쉐가 680점으로 2위를 차지하였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