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절물자연휴양림 여름철 성수기대비 준비 만전
제주시, 절물자연휴양림 여름철 성수기대비 준비 만전
  • 심광석 기자
  • 승인 2017.06.30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입장객 35만명 찾으며 전국 최고의 산림휴양관광지로 인기

▲ ⓒ뉴스타운

제주시는 여름 성수기 동안 절물자연휴양림을 찾는 방문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편의를 제공하고자 손님맞이 채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절물자연휴양림을 찾은 이용객수는 수는 지난 2014년 54만명, 2015년 63만명 2016년 75만명으로 해마다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는 6월 25일 현재 이용객 수는 35만명으로 전년동기대비 13% 증가하였으며 연말까지 80만명 이상 절물자연휴양림을 찾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제주시는 올해 상반기 총 7억원을 투입하여 숲속의집 8객실의 리모델링사업과 장생의 숲길 3km구간 정비 및 데크시설 147m조성 등 숲길 정비를 완료하였다. 또한 여름철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에 대비하여 자체소방교육을 실시하였고 산책로 풀베기 작업과 평상보수 등 손님맞이 준비를 마쳤다.

절물자연휴양림은 분기별로 고객만족도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있는데 1분기 93%, 2분기 92.6%로 이용객들의 만족도가 높으며 재방문의사를 표하는 이용객이 99%로 전국 최고의 산림휴양관광지에 걸맞게 만족도가 상당히 높다.

절물생태관리소는 성수기동안 1/2근무체제를 유지하면서 절물자연휴양림을 찾은 이용객들의 안전과 편의제공에 만전을 기하도록 특별관리체제를 유지해 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