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트럼프 대통령은 “바보에 불과”
오바마, 트럼프 대통령은 “바보에 불과”
  • 외신팀
  • 승인 2017.05.18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바마, 트럼프 곤경에 빠지면, 도움 줄 수 있다고...

▲ 오바마 전 대통령은 최근 시카고에서 내년 착공 예정인 ‘오바마 대통령 센터’의 준비에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으며, 오바마 부붑의 공저인 회고록 집필에도 주력하고 있다고... ⓒ뉴스타운

미국에서 발행되고 있는 잡지 ‘피플’ 최근호는 오바마 전 대통령의 근황을 소개하는 기사를 싣고, 표지 모델로 부부사진을 내걸었다.

피플지에 따르면, 오바마 전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 “바보에 불과하다”고 혹평했다고 그의 친구의 말을 인용 보도했다.

그 친구는 “트럼프에 대한 인물 평가는 지난해 대선 직후에 들은 말”이라고 전하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그 이후로도 전혀 좋아지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고 잡지는 전했다.

또 다른 오바 전 대통령의 지인은 “만일 트럼프 대통령이 곤경에 빠져, 조언을 필요로 한다면 오바마는 연락해 도와줄 생각이 있다”고 말했다.

피플지는 “오바마 전 대통령은 최근 시카고에서 내년 착공 예정인 ‘오바마 대통령 센터’의 준비에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으며, 오바마 부붑의 공저인 회고록 집필에도 주력하고 있다”고 최근 근황을 전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