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레저/스포츠여행
강촌민박 ‘언덕민박’, MT 및 야유회 맞아 단체방 구비로 단체고객맞이 실시
박재홍 기자  |  gostudy@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7  11:01:35
   
▲ 강촌민박 '강촌 언덕민박' ⓒ뉴스타운

봄날이 되며 서울 및 경기권에서 손쉽게 이동할 수 있는 관광지가 각광을 받고 있는 가운데, 강촌민박인 강촌 언덕민박(대표 조춘엽)이 대학생, 직장인 등 단체고객을 위한 대형 단체방을 구비하고 고객맞이를 실시 중이다.

전통적으로 MT나 야유회 하기 좋은 곳으로 알려진 춘천 남산면 강촌은 최근 국내 레일파크 최초로 VR을 도입하고, 여전히 바이킹으로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강촌랜드 및 자전거도로 등도 건재해 다양한 관광콘텐츠가 즐비해 해마다 많은 단체관광객이 늘고 있는데, 강촌 언덕민박이 30인 수준을 수용할 수 있는 방을 재정비하고 한 학과, 한 부서 수준의 단체숙박 고객에 배정해 주고 있음을 전했다.

서울춘천고속도로와 경춘선이 개통되며 접근성이 좋아진 강촌인데, 강촌 언덕민박은 그 중에서도 강촌역에서 내리면 바로 개울 건너편에 자리 잡은 강촌역 민박으로써 도보 7~8분이면 이동할 수 있어 차량이 없이도 갈 수 있다는 점에 매년 단체고객의 예약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성수기에도 가격인상이 없는데다 다른 강촌펜션, 민박들에 비해 시끄럽지 않은 조용한 위치에 있는 것도 인기에 한 몫을 하고 있어 MT가기 좋은 민박으로도 알려지고 있다.
업체 측은 “단체 외에도 2인, 3인을 위한 침대방, 온돌방도 새로이 점검하는 등 봄 나들이객들을 위한 준비를 마친 상태”라며 “성수기에도 가격인상이 없어 한 번 오는 고객들은 매년 고정적으로 이용하시고 계신다”고 전했다.

강촌 언덕민박의 위치 및 각 방에 대한 정보는 강촌 언덕민박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재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