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문화/연예연예가핫이슈
릴리 콜린스, 서울 여행기 '애정 듬뿍'…사찰음식 경험도 "한국이 그리워"릴리 콜린스, 한국 방문
한겨울 기자  |  ent@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4  14:55:51
   
▲ 옥자 릴리콜린스 (사진: 릴리콜린스 인스타그램) ⓒ뉴스타운

영화 '옥자'가 칸 국제 영화제에 초정 됐다.

오는 5월 열리는 칸 국제 영화제의 경쟁 부문에 봉준호의 '옥자'가 올라 대중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옥자'에는 할리우드 배우 틸다 스윈튼, 제이크 질렌한, 폴다노, 릴리 콜린스와 배우 안서현, 윤제문 등이 출연해 기대감을 더하고 있는 작품이다.

특히 폴 다노, 릴리 콜린스, 스티븐 연 등 일부 배우들은 촬영을 위해 한국을 방문했으며 양화대교, 마포대교 일대에서 촬영을 진행했다.

릴리 콜린스는 이후에도 약 한 달간 서울을 여행하며 자신의 SNS에 서울에 대한 애정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릴리 콜린스는 서울의 명소들을 찾아다니며 "한국의 소리와 아름다운 명소, 향기를 제게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는 서울에서 놀라운 경험을 했습니다" "한국 여행 중 얻은 아름다운 기념" 등 사진들과 소감을 전했다.

또한 릴리 콜린스는 한국 전통 건축물에 감탄하며 사찰음식을 경험했다. 그는 직접 설거지를 하는 사진 등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후에도 릴리 콜린스는 "한국이 그립다"라며 각별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한겨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