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문화/연예연예가핫이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이현우, 남다른 케미에 이정진 "열애설 분위기다"'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 이현우
김영주 기자  |  ent@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20  23:38:40
   
▲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 이현우 (사진: 네이버 V라이브) ⓒ뉴스타운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의 조이와 이현우가 남다른 케미를 드러냈다.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제작발표회에는 이현우, 조이, 이정진, 이서원, 홍서영, 김진민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극중 첫사랑 직진녀 윤소림 역을 맡은 조이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 역 이현우와의 호흡에 대해 "케미가 백점이라고 생각한다. 이현우 오빠와 대본 리딩 때 처음 봤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전 쑥스러웠는데 눈을 따뜻하게 마주쳐줬다. 감정을 표현할 수 있게 많이 도와줬다"며 "고민이 되는 부분도 이현우와 마주하면 신기하게 된다. 우리는 케미가 대박이다"라고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현우 역시 "조이를 처음 봤을 때 너무 귀여운 동생이 눈앞에 있었다. 저에게 '오빠는 순진해서 다가가기가 그렇다'고 했다"며 "어떻게 다가가서 좋은 그림을 만들 수 있을까 고민했다. 저를 믿고 재미있게 만들어보자는 눈빛이 느껴졌다"고 밝혔다.

또 "현장에서 긴장도 많이 하고 고민도 하는데 조이 눈빛을 보면 빠져든다.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이정진은 "열애설 분위기다. 실제로 진짜 좋아하는 거 아니냐고 한다"며 "다 끝나기 전에 조이와 이현우의 열애설이 나지 않을까 의심이 된다"고 덧붙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동명의 일본만화를 리메이크한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이현우 분)과 그에게 첫눈에 반한 비타민 보이스 여고생 윤소림(조이 분)의 순정소환 청량 로맨스 드라마로 20일 밤 11시 첫 방송돼 시청자들의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