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 탄핵사건 헌법재판소 재판과 변론을 위한 기도
대통령 탄핵사건 헌법재판소 재판과 변론을 위한 기도
  • 서석구 변호사
  • 승인 2017.01.24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회, 종교, 나라를 지키는 재판이 되도록 간절한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헌법재판소가 성령의 인도를 받아 공정한 재판과 변론이 되어 탄핵 기각이 되도록 기도 부탁드립니다.

언론보도에 의하면 삼성 이재용 회장이 22시간 조사를 받아 아침 8시까지 철야 조사를 했고 수사기록에 의하면 또 다른 분은 2013년 후두암 절제수술을 받고 재발해 2016년에도 후두암 절제수술을 받아 치료를 계속 받아야 한다는 진단서까지 제출하였음에도 심야조사를 강행한 검찰은 피도 눈물도 없는 인권유린 검찰이 아닙니까?

이재용 삼성 부회장을 22시간 잠도 재우지 않고 철야 조사를 하고 건강이 대단히 나쁜 분을 심야 조사를 해 탄핵사유에 유리한 진술을 받아낸 검찰 수사를 누가 믿겠습니까? 정호성 비서관도 최순실을 비선실세라는 것은 허무맹랑한 소리라고 하고 안종범 수석은 최순실이 누군지도 모르는데 어찌 실세라 할 수 있습니까? 차은택이 최순실이 대통령에 버금가는 권력을 행사한 것처럼 증언하나 인천공항에 체포되어 검찰에서 자정이 넘어 00:35부터 05시까지 철야조사 열람을 하고 구치소에 갔다가 한 시간 잠자고 다시 검찰에 와서 오전 10시부터 식사 휴식포함 18시간 철야 조사 열람 아침 4시까지 인권유린 수사를 해 받아낸 진술 을 누가 믿겠습니까?

회사에 근무도 하지 않은 배우자에게 매월 500-600만원 월 급여를 주고 차은택이 수억 원의 가지급금을 횡령한 혐의로 조사를 받은 차은택의 진술을 누가 믿겠습니까? 대통령이 헌정사상 초유로 검사의 정치적 중립의무를 위반해 세계 민주국가에도 그 유례가 없는 야당추천 정치특검은 해체되어야 하고 구속영장 청구남발 권력남용도 사라져야 합니다.

미르재단 k스포츠재단보다 훨씬 거액인 8천억 원을 노무현 정권이 삼성으로부터 받아 재단기금을 조성했다고 국회는 왜 탄핵사유로 하지 않았습니까? 제 눈의 대들보를 보지 못하고 남의 눈에 티끌을 보는 격이 아닙니까? 교회, 종교, 나라를 지키는 재판이 되도록 간절한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