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김성근 감독 유임, "팬들의 목소리는 어디로…" 2017년에도 내일이 없는 야구?
한화 김성근 감독 유임, "팬들의 목소리는 어디로…" 2017년에도 내일이 없는 야구?
  • 홍보라 기자
  • 승인 2016.11.04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 김성근 감독 유임

▲ 한화 김성근 감독 유임 (사진: TJB 뉴스 캡처) ⓒ뉴스타운

한화가 김성근 감독 유임을 선택했다.

한화는 김성근 감독 해임에 대한 팬들의 목소리에도 불구하고 그와 3년째, 계약기간 모두 손을 잡았다.

한화그룹은 김성근 감독의 유임을 결정하며 프런트에 큰 변화를 주겠다고 발표했다.

가장 큰 변화는 박종훈(전 LG 트윈스 감독)의 단장 취임이다. 이들은  그를 앞세워 전반적으로 구단 운영을 맡기겠다는 바를 밝혔다.

더불어 구단 관계자는 "이번 시즌 김 김독은 1군 감독에 대한 업무만 집중할 예정"이라고 발표하며 그동안 그가 쥐고 있던 모든 전권을 내려놨다고 전했다.

지난 2년간 김성근이 구단에 대한 모든 전권을 잡으며 필요 선수 및 코칭스태프를 확보했지만 한화의 성적은 여전히 하위, 2015년 정규리그서 6위와 2016년 7위로 이번에도 가을 냄새를 맡지 못 했다.

또한 지난 1일 한 매체를 통해 시즌 내내 논란이 되었던 선수 혹사 문제가 터지며 그를 옹호하던 일부 팬들 또한 등을 돌려 야구팬들은 "김성근은 사퇴하라"는 목소리를 높인 바 있다.

하지만 구단은 2017년에도 김 감독과 손을 잡는 길을 택했고 이에 팬들은 "또 내일이 없는 야구하는 것 아니냐…"며 불안에 떨고 있다.

지난 3일 김성근 감독 유임이 결정되며 과연 한화 팬들이 다음 시즌 지휘봉을 잡게 될 그를 환영할 수 있을지 많은 야구팬들이 집중하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