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글로벌청소년드림센터 개관식
수원시, 글로벌청소년드림센터 개관식
  • 차영환 기자
  • 승인 2016.05.11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청소년 교육, 취업 지원 위한 본격적인 운영 -

▲ 수원시 글로벌청소년드림센터 개관식 장면 ⓒ뉴스타운

수원시는 글로벌청소년드림센터가 팔달구 화서동에 연면적 1천428㎡, 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로 건립되어 10일 개관식을 갖고 이주배경 청소년의 교육, 취업 등의 지원을 위한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개관식을 한 센터 외관은 다문화의 조화를 상징하는 문양과 색상을 사용했으며 이주배경 청소년의 역량강화를 위해 직업능력개발실, 사례관리실, 대안학교 강의실을 갖췄다. 또 북카페, 커뮤니티실, 작은도서관, 옥외휴게공간 등을 마련, 이주배경 청소년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도 이용할 수 있는 소통공간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보인다.

이날 개관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과 이용훈 천주교수원교구유지재단 이사장, 정광영 삼성전기 경영지원실장 전무, 여성가족부장관, 중국 총영 대사를 비롯, 20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개관식은 개관기념 제막식과 테이프 커팅에 이어 삼성전기(주)가 후원하는 ‘hello! SEM 오케스트라단’의 축하공연, 경과보고, 감사패 전달, 시설 라운딩의 순으로 진행됐으며 시설체험과 세계음식 체험 등 부대행사도 함께 열렸다.

염 시장은 “교육‧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이주배경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노력해 주신 삼성전기(주)와 천주교수원교구유지재단에 감사를 드린다”며 “미래지향적 글로벌 인재육성의 복합허브센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삼성전기(주)는 임직원들이 모금한 성금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천주교수원교구유지재단으로 지정 기탁했으며, 천주교수원교구 건설본부는 센터를 완공해 수원시에 기부채납할 예정이다.

또 재단법인 천주교수원교구유지재단은 올 1월 글로벌청소년드림센터를 수탁받아 개관 준비사업을 해왔다.

한편 센터는 학적 확인의 어려움과 개인적인 사유로 인해 학업을 중단한 이주배경 청소년과 지역사회 주민을 위해 삼성전자 연구원들로 구성된 ‘그루터기’ 봉사팀과 함께 고입 검정고시반을 운영한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