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북한 쳐부술 수 있지만 한국 때문에...'
오바마, '북한 쳐부술 수 있지만 한국 때문에...'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6.04.27 15:3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은 무책임한 사람' 비난

▲ 오바마 대통령은 방위태세 관한 구체적인 언급은 하지 않고, 북한의 탄도 미사일을 정확하게 요격할 수 있는 고성능 조기 경계 레이더인 “엑스 밴드 레이더(X-Band Radar)"와 ”이지스함 활용“ 등을 의미하는 것 아니냐는 추측이 된다. ⓒ뉴스타운

오바마 미국 대통령을 26일(현지시각) 시비에스TV(CBS TV)의 '오늘 아침(CBS This Morning)' 프로그램에서 북한 탄도미사일 개발 현황에 대해, "위협은 비교적 낮은 수준이며, 최소한 이를 막을 수 있는 태세는 정비되어 있다"고 밝혔다.

오바마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체제에 대해 "중대한 도전(a massive challenge)"이라고 규정하고, 미군 무기로 북한을 쳐부술 수는 있지만 북한과 맞닿아 있는 한국을 고려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미국의 월등한 대북 억지력을 언급하며 "북한을 쳐부술 수 있다"며 북한을 직접 겨냥한 것은 처음이다.

CBS TV 공동 진행자인 찰리 로즈(Charlie Rose)와의 인터뷰에서 오바마 대통령은 "우리 무기들을 활용해 북한을 분명히 파괴할 수 있다"며, 북한 공격에 따른 "인도주의적 대가를 제외 하더라도 북한이 우리의 중요한 우방인 한국 바로 옆에 있다는 점을 고려해야 한다"고 밝혔다.(We could, obviously, destroy North Korea with our arsenals. But aside from the humanitarian costs of that, they are right next door to our vital ally, Republic of Korea.)

그는 "우리는 미사일 방위 태세 정비에 많은 시간을 할애하고 있으며, 북한 핵문제를 해결하려 하고 있다"면서 미국 국민 이외에 동맹국인 한국과 일본을 지키는 것이 '최우선'이라고 강조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북한의 군사적 도발에 대해서고 "정상 귀도를 벗어났다"고 지적하고,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 1위원장을 "우리가 가까워지기를 원치 않을 정도로 무책임 하다"고 비난했다.

그는 방위태세 관한 구체적인 언급은 하지 않고, 북한의 탄도 미사일을 정확하게 요격할 수 있는 고성능 조기 경계 레이더인 "엑스 밴드 레이더(X-Band Radar)"와 "이지스함 활용" 등을 의미하는 것 아니냐는 추측이 된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6-04-27 16:05:55
사진 선정 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