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고위급 전략협의’ 대북압력유지 및 강화
한미, ‘고위급 전략협의’ 대북압력유지 및 강화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6.04.21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5~29일, “맥스 선더” 한미 공군 비행 훈련 실시

▲ 한국과 미국은 이달 15일부터 29일까지 개최 중인 양국 공군 연합 비행훈련 “맥스 선더(Max Thunder)”의 일부를 20일 군산 미 공군기지에서 국내외 언론에 공개했다. 군산 미 공군 기지 / 사진 .미국 태평양사령부 홈페이지 ⓒ뉴스타운

한국과 미국은 20일 서울에서 조태용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관과 토니 블링큰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각각 수석대표로 하는 ‘고위급 전략 협의’를 개최하고 핵과 미사일 개발을 계속하고 있는 북한에 대한 압력을 유지하고 강화하자는데 의견일치를 보았다고 이날 청와대가 밝혔다.

이번 ‘고위급 전략 협의’는 지난 2월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이다.

한편, 한국과 미국은 이달 15일부터 29일까지 개최 중인 양국 공군 연합 비행훈련 “맥스 선더(Max Thunder)”의 일부를 20일 군산 미 공군기지에서 국내외 언론에 공개했다. 이번 ‘맥스 선더’ 비행 훈련에는 100여 대의 전투기와 폭격기 등이 참가했다. 이번 훈련 목적은 한미간의 공군력을 과시해 북한을 견제하려는 목적으로 보인다.

아래의 영문 기사 내용은 미국 태평양사령부 홈페이지에 게재된 2016년 4월 18일자 내용입니다.

KUNSAN AIR BASE, Republic of Korea -- U.S. Air Force, Army, Marine Corps and Navy personnel and aircraft will train with Republic of Korea Air Force counterparts in the bilateral training exercise Max Thunder 16, at Kunsan AB, April 15 to 29.

Exercise Max Thunder is held annually, and is the largest military flying exercise held on the Korean Peninsula. Max Thunder is part of a continuous exercise program designed to enhance interoperability between U.S. and ROK forces, and is not tied to any specific real-world events or situations. Max Thunder highlights the long-standing military partnership, commitment and enduring friendship between the two nations to help ensure peace and security in Northeast Asia.

“Every year, Max Thunder serves as an excellent opportunity for U.S. and ROKAF fighter pilots to train side-by-side and gain valuable experience they will need if the Korea air power team is required to go into aerial combat together,” said Lt. Gen. Terrence J. O’Shaughnessy, Seventh Air Force commander. “The U.S. commitment to the security of the Republic of Korea is ironclad. U.S. military aircraft come to Korea from across the Pacific to participate in this exercise, making a tremendous display of the capabilities the U.S. brings to this alliance.”

Approximately 1200 U.S. personnel will participate in Max Thunder 16, in support of F-16 aircraft from 7th Air Force; F-18 aircraft from the 12th Marine Aircraft Group; and EA-18G aircraft from Electronic Attack Squadron 138 (USN VAQ-138).

Approximately 640 ROK personnel will also participate in the exercise, in support of KF-16, F-15K, F-5E, F-4E, FA-50, KA-1, UH-60, C-130 and CN 235 aircraft.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