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북한 수소폭탄 개발 상당한 진전
중국, 북한 수소폭탄 개발 상당한 진전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6.04.07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당 대회 앞두고 북한 도발 가능성 있다

▲ 우다웨이 특별대표는"북한의 핵 문제에 대해서 “미사일, 핵 기술은 상당한 수준”이라고 말했다. ⓒ뉴스타운

“북한이 수소 폭탄의 완성을 목표로 개발은 상당히 진전됐다.”

중국의 우다웨이(武大偉) 한반도 특별대표는 7일 일본 도쿄에서 다니가키 사다카즈 자민당 간사장과의 회담에서 이 같이 말했다고 교도통신이 7일 전했다.

우다웨이 특별대표는 이 자리에서 북한의 핵 문제에 대해서 “미사일, 핵 기술은 상당한 수준”이라고 말하고, 오는 5월 제 7차 조선노동당대회을 앞두고 북한이 도발행위를 거듭할 가능성이 있음을 시사했다.

우다웨이 대표는 또 자신이 의장을 맡고 있는 북한 핵 문제를 둘러싼 6자 회담에 대해 “개최되기를 바라지만, 지금 당장 개최할 수 있는 단계는 아니다”라면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지지하면서도 “제재만으로는 아무것도 해결할 수 없다”며 대화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