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장년고용 우수기업 선정 장관표창 수상
기술보증기금, 장년고용 우수기업 선정 장관표창 수상
  • 김태형 기자
  • 승인 2015.09.15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한철)은 15일 서울 강남구 세텍(SETEC)에서 열린 고용노동부 주최 '2015 장년고용 강조주간' 기념식에서 장년(만 50세이상)고용 우수기업으로 선정돼 고용노동부장관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고용노동부는 2006년부터 매년 9월 셋째 주를 '장년고용 강조주간'으로 정하고, 장년고용제도와 관행을 적극 개선하여 장년고용에 기여한 개인과 기업을 대상으로 포상을 수여하고 있다. 포상대상자는 지방고용노동청의 현지실사와 고용노동부의 예비심사, 공적심사 등을 거쳐 선정된다.

기보는 2009년 임금피크제도를 조기 도입해 장년직원의 정년연장과 고용안정화를 도모해왔고, 이를 통한 인건비 절감분을 활용해 청년고용 활성화에도 기여해왔다.

또 장년직원의 직업능력개발 활성화와 퇴직 후 재취업을 위한 전환형 시간선택제 근무제 운영 등 장년직원을 위한 다양한 제도 도입과 운영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고용노동부장관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기보 인사부 관계자는 "2016년 1월부터 만60세 정년연장법이 시행되는 것에 맞춰, 향후에도 저출산·고령화 사회 극복을 위한 세대 간 상생할 수 있는 제도 마련과 장년직원 친화적인 기업문화 조성에 주력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