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중심복합도시 가구별 의견조사
행정중심복합도시 가구별 의견조사
  • 김진우
  • 승인 2005.04.16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부터~28일까지 5개면 3천988세대 방문

행정도시 예정지 주민들을 대상으로 한 가구별 방문 의견조사가 오는 19일부터 28일까지 열흘간 실시된다.

이 조사는 충청남도가 당초 12일부터 시작할 계획이었으나 같은 시기에 연기군 도원문화제와 군민체육대회가 열리는 점을 감안해 일정을 늦췄다.

충청남도는 공주시·연기군과 합동으로 6개반 54명의 조사반을 편성, 행정도시 예정지 5개面 3천988세대를 대상으로 설문지를 통한 전수(全數) 조사를 벌이게된다.

또한 공장 등 개별 기업에 대한 의견조사도 같이 실시한다.

道행정도시건설지원단은 이에 앞서 18일 연기군청 강당에서 조사반원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으며, 道 관계자는 “이번 조사는 보상 및 이주대책에 대한 의견을 수렴해 ‘맞춤식 보상’을 실현하려는 취지”라며 “주민들을 위한 대책을 세우기 위한 것이므로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행정도시 예정·주변지역 지정을 위한 공청회가 건설교통부와 행정도시건설추진위 주관으로 지난 8일 연기군 문화예술회관에서 열렸다.

이와 관련 추진위는 공청회 종료 후 보도자료를 내고 일부 주민의 반대로 행사가 소란하게 진행됐지만 질문 답변 등이 예정대로 이뤄졌으므로 공청회를 다시 개최할 필요가 없다고 밝혔다.

추진위는 또 더 자세한 의견을 듣기 위해 4월중 주민설명회를 갖기로 했으므로 예정·주변지역은 계획대로 5월중 확정·고시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김용교(金容敎) 道행정도시건설지원단장은 지난 13일 이춘희(李春熙) 행정도시추진단 부단장을 만나 面단위 주민설명회를 갖기로 합의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