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용, 세월호 유가족 '막말' 배우 이산에 동조 댓글 "황제 단식"…'해무' 보이콧 논란
정대용, 세월호 유가족 '막말' 배우 이산에 동조 댓글 "황제 단식"…'해무' 보이콧 논란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4.08.25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대용 이산 동조 '해무' 보이콧 논란

▲ '정대용 이산 동조 '해무' 보이콧 논란' (사진: 영화 '해무' 포스터) ⓒ뉴스타운

배우 이산이 세월호 유가족에게 막말을 해 논란인 가운데, 배우 정대용이 이에 동조하는 듯한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고 있다.

이산은 지난 22일 자신의 SNS에 "유민이 아빠라는 자야, 그냥 단식하다 죽어라. 그게 네가 딸을 진정 사랑하는 것이고, 전혀 '정치적 프로파간다'가 아니라는 것을 입증하는 유일한 길이다. 죽어라."라는 글을 게재했다.

또한 이산은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위해 단식 농성에 동참하고 있는 가수 김장훈에게도 "노래도 못하는 게 기부 많이 해서 좋았더라만 간이 배 밖으로 나왔구나."라며 강도 높은 비난을 한 바 있다.

한편 배우 정대용은 이산이 게재한 글에 "황제 단식"이라는 동조하는 듯한 댓글을 남겨 논란을 빚고 있다.

정대용은 영화 '해무'에 조선족 역으로 출연한 배우로, 일각에서는 정대용이 출연한 '해무'를 보지 말자며 '해무' 보이콧 운동이 일어나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해무'의 제작자 봉준호 감독은 릴레이 단식에 동참한 바 있으며, '해무'에서 기관장 역을 맡았던 배우 문성근 역시 세월호 유가족 단식장에서 하루를 보낸 바 있어 '해무' 보이콧 운동은 너무 지나친 처사가 아니냐는 의견도 제기되고 있다.

정대용 이산 동조 '해무' 보이콧 논란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대용 이산 동조 해무 보이콧 논란,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 걸까 저 두 사람은" "정대용 이산 동조 해무 보이콧 논란, 정대용 때문에 해무까지 안 보는 건 좀 아닌 듯" "정대용 이산 동조 해무 보이콧 논란, 황제 단식이라니 할 말이 없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