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조성환 은퇴, "롯데 선수로서의 자부심 평생 잊을 수 없는 추억"
롯데 조성환 은퇴, "롯데 선수로서의 자부심 평생 잊을 수 없는 추억"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4.06.16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 조성환 은퇴

▲ '롯데 조성환 은퇴' (사진: 롯데 자이언츠)
롯데 '캡틴' 조성환이 은퇴를 공식 발표했다.

16일 롯데 자이언츠는 조성환이 구단과의 면담을 통해 현역 은퇴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조성환은 은퇴 결정에 대해 "오랫동안 많은 고민을 했다. 언젠가 한 번은 해야 했기에 구단이나 다른 사람들에게 듣고 권유 받기보다는 내가 결정하고 싶었다."라며 "선수 생활을 하며 많은 분들에게 도움을 받았다. 자리를 빌어 지금까지 현역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구단과 감독님 이하 코칭스태프, 선수단에게 감사드린다."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조성환은 "특히 팬들에게 받았던 분에 넘치는 사랑과 롯데 선수로서의 자부심은 평생 잊을 수 없는 추억으로 가슴속에 간직하겠다. 마지막으로 함께 고생한 아내와 아이들에게도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조성환은 "구단에서도 타 팀 경기를 보면서 시스템을 분석하고 시야를 넓히는 것이 어떻겠느냐고 권유를 받았다. 이달부터 구단 전력 분석원으로 새 출발할 예정이다."라며 은퇴 후 행보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한편 조성환은 충암고와 원광대를 졸업하고 1998년 롯데에 입단해 16년 동안 오직 롯데 유니폼만 입은 프랜차이즈 스타다.

롯데 조성환 은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롯데 조성환 은퇴, 그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롯데 조성환 은퇴, 앞으로 후배들 잘 부탁드려요" "롯데 조성환 은퇴, 팬이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