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내사하겠다고 언론에 말한 경찰의 신분을 밝힐 것이다
나를 내사하겠다고 언론에 말한 경찰의 신분을 밝힐 것이다
  • 지만원 박사
  • 승인 2014.04.24 01:2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만원 시스탬공학 박사
나는 내일 그자의 이름을 경찰청에 문의할 것이다. 내일 나를 중심으로 하는 우익사회가 경찰청에 총 진군 할 것이다. 그 인간의 이름을 밝히고, 그 인간에 가장 무서운 민사소를 제기할 것이다. 이런 기사를 쓴 기자들을 일일이 상대하여 경찰청 어느 놈이 그따위 정치 놀음을 했는지 추궁할 것이다. 나는 추궁 결과를 우리 애국자들에 실시간 보도할 것이다. 그리고! 경찰청을 향해 빨갱이들에 아부-부역한 경찰의 이름을 대라 압박함과 동시에 경찰청의 이념적 입장을 밝혀달라 압박할 것이다.

그 경찰관, 서울경찰청 사이버수사팀에 있다는 그 경찰관, 반드시 이름을 밝혀 낼 것이다. 그리고 그 인간으로부터 제보 받아 나를 협박한 언론사 및 그 기자를 상대로 민사소를 제기할 것이다. 나는 오늘 늦은 저녁시간대에, 어느 전직 교수모임에 안보 강의 하러 갔다가 늦게 돌아와 이 글을 쓴다. 

www.systemclub.co.kr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014-04-25 17:31:32
반드시 그렇게 하시요.
응원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