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희망나눔 적십자회비 2억원 전달
신한은행, 희망나눔 적십자회비 2억원 전달
  • 보도국
  • 승인 2014.03.04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은 3월 4일(목) 오전 서울 중구 남산동 소재 대한적십자사를 방문해 적십자회비 2억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2007년부터 대한적십자사와 ‘사회공헌 파트너십’을 맺고 전국 모든 영업점의 적십자회비를 일괄 납부하고 있으며, 매년 신한은행 임직원 봉사활동과 사랑의 헌혈운동 등 사랑과 나눔의 공익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또한 대한적십자의 취약계층 지원 프로그램인 희망풍차 결연을 통해 연간 2천만원을 지원하고, 2013년 필리핀 태풍 구호성금을 지원하는 등 따뜻한 금융을 실천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은 대한적십자사의 인도주의 활동을 돕기 위해 매년 정기적인 기부문화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며,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우리사회 곳곳에 희망이 되는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