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길드워2·블소 중국 공략 시동
엔씨소프트, 길드워2·블소 중국 공략 시동
  • 보도국
  • 승인 2013.07.26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의 온라인게임 ‘길드워2’(중국 서비스명 : 격전2(激戰2))와 ‘블레이드 & 소울’(중국 서비스명 : 검령(剑灵), 이하 블소)이 나란히 차이나조이에 전시되며 중국 론칭을 본격화 하고 있다.

길드워2는 중국 현지 파트너사 ‘공중망’(KongZhong, 대표 왕루루)을 통해 현지화된 시연버전을 출품했다. 또한 길드워2를 개발한 엔씨소프트 북미 개발 스튜디오 ‘아레나넷’의 주요 개발자들이 총출동해 9월 길드워2 2차 테스트 일정을 발표하는 등 현지 게이머들과 직접 소통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또한 아레나넷 대표 마이크 오브라이언(Mike O'Brien)은 중국 현지 미디어와 가진 기자회견에서 “북미유럽에 이어 중국과 아시아에서도 사랑받을 수 있는 게임을 만들어 내겠다”고 중국 시장 진출에 대한 각오를 밝혔다.

블소 또한 현지 파트너사 ‘Tencent Games’(대표 마크 렌)의 전시 부스에서 시연버전을 출품했다.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중국 현지게이머들에게 시연 버전을 선보인 것이다. 중국에서 지난 5월 CBT를 실시해 참가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블소는 하반기 추가적인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엔씨소프트 윤재수 신사업전략그룹 전무는 “파트너사들과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두 대작 게임의 중국 서비스를 위한 현지화 작업을 착실히 준비하고 있다“며 ”노력만큼 중국에서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블소와 길드워2는 중국 최대 게임 전문 사이트 ‘17173.com’의 기대작 순위에서 현재 1위(블소)와 2위(길드워2)에 올라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