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원셀론텍, ‘카티졸∙리젠씰’ 2개 품목 식약처 시판허가
세원셀론텍, ‘카티졸∙리젠씰’ 2개 품목 식약처 시판허가
  • 보도국
  • 승인 2013.06.17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원셀론텍(www.swcell.com, 대표이사 장정호)은 ‘카티졸(CartiZol)’과 ‘리젠씰(RegenSeal)’ 등 2개 품목(품목명: 콜라겐사용조직보충재)이 식품의약품안전처(MFDSㆍ처장 정승, 이하 식약처)로부터 의료기기 시판허가를 받아 국내 출시 초읽기에 들어갔다고 17일 밝혔다.

‘카티졸’과 ‘리젠씰’은 세원셀론텍이 독자적으로 개발한 고순도 아텔로콜라겐(AteloCollagen), 즉 바이오콜라겐(RMS BioCollagen)을 이용해 결손 또는 손상된 생체조직을 원상태로 수복 및 재건하기 위한 콜라겐사용조직보충재다.

‘카티졸’은 연골결손조직에 적용되며, 손상된 생체조직(연부조직 및 경조직)의 상처를 도포하는 흡수성 콜라겐 재료인 ‘리젠씰’은 뼈, 인대, 건(힘줄), 근육 등 다양한 부위에 적용할 수 있다.

연골이나 인대, 건 등은 조직학적 특성 상 혈행(혈액순환)이 부족하여 결손이 발생되면 자연치유가 어려운 생체조직이다. 이에 ‘카티졸’ 및 ‘리젠씰’과 같은 콜라겐 보조재는 조직재생을 유도하기 위한 필수 단백질인 콜라겐을 보충하여 공급함으로써 조직치유의 가능성을 높이는 역할을 수행한다. 그러한 콜라겐 재료는 생체적합성을 지닌 삼중나선구조의 순도가 높은 아텔로콜라겐이 이상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대해 서동삼 세원셀론텍 RMS본부 상무는 “세원셀론텍이 개발한 고순도의 바이오콜라겐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등재된 원료의약품으로 미국과 국내 특허권을 보유한 조직치유에 이상적인 콜라겐 재료”라며, “이러한 바이오콜라겐을 원료로 조직치유에 효과적인 다양한 신의료기기를 개발함으로써 치료범위를 확대해나가는 것은 물론, 매출성장에 더욱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덧붙여 “‘카티졸’은 간편한 시술방법(관절 외부 주사제 형태 주입)을 제공해 환자의 부담을 최소화하도록 개발되었으며, ‘리젠씰’은 여러 가지 제형(필러•스펀지•파우더 타입 등)의 세분화된 제품개발을 통해 다양한 조직치유에 적합한 최적의 솔루션 형태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