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연구소 한양대 약대 건물로 이전
휴온스, 연구소 한양대 약대 건물로 이전
  • 임수민 기자
  • 승인 2013.05.22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시설•인력 공동활용하는 실질적 산학협력 기대

▲ 왼쪽부터 한양대 김우승 산학협력단장, 이철훈 약학대학장, 노시태 부총장, 임덕호 총장, 휴온스 윤성태 부회장, 전재갑 대표이사, 엄기안 연구소장

㈜휴온스(대표 전재갑)는 22일 한양대학교(총장 임덕호)와 산학협력 및 공간제공에 관한 협약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협약식은 22일 오전 한양대 ERICA 캠퍼스 총장실에서 임덕호 한양대 총장, 이철훈 약학대학장, 휴온스 윤성태 부회장, 전재갑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국내 제약사의 연구소가 약학대학에 입주하는 것은 전례가 없는 것으로, 휴온스는 한양대로부터 연구소 공간을 제공받는 것은 물론, 상호간의 연구인력과 연구장비를 공동활용하는 것에 합의했다.

이날 휴온스와 한양대는 △약학관 6층 전층(450평) 공간 제공 및 사용 △연구인력 및 기술 인력의 상호 교류 △기초 분야와 실용화 분야를 포함한 공동 연구 △연구시설 및 장비의 공동 활용 △신기술 정보의 상호 교류 △약학대학생들의 교육 및 실습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임덕호 한양대 총장은 “오늘 협약은 산•학•연 클러스터 모델의 모범적인 사례로 기록될 것”이라며 “휴온스와 한양대 교수진 및 학생의 공동연구로 양 기관의 경쟁력은 한단계 더 발전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환영사를 전했다.

이에 윤성태 부회장은 “정부 주관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산업’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은 한양대와 협약을 맺게 되어 매우 기쁘다”면서 “국내 최고수준을 자랑하는 한양대 약대와의 공동연구로 개발될 수많은 신약을 떠올리니 벌써부터 가슴이 벅차다”고 답했다.

한편 이날 협약에 따라 경기도 안양에 위치했던 중앙연구소는 한양대 약학대학 건물로 자리를 옮기게 된다. 예정된 입주 완료일은 오는 7월 1일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