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엔픽모바일과 퍼블리싱 계약 체결
위메이드, 엔픽모바일과 퍼블리싱 계약 체결
  • 보도국
  • 승인 2013.04.03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메이드, 신생 개발사 해외진출 지원

▲ 좌:위메이드 석주완 본부장, 우:엔픽 모바일 최일돈 대표

㈜위메이드 엔터테인먼트(대표 김남철, 남궁훈)가 3일, ㈜엔픽모바일(대표 최일돈)과 <엠파이어 오브 카오스> 퍼블리싱 계약 조인식을 갖고 신생 모바일 게임사와의 동반 성장을 모색한다.

위메이드는 <윈드러너>, <에브리타운>등 모바일 게임 수익을 신생 모바일 개발사에 재투자하고, 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등 모바일 게임 산업의 상생 모델을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 같은 신생 개발사와의 협력 관계는 앞으로 창의적인 신규 인력의 지속 유입과 투자 유치 등 산업의 선 순환 구조를 이루는 한편, 수출 확대 등 산업 경쟁력 제고에도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위메이드 사업 2본부 석주완 본부장은 “신생 개발사들과의 협업을 통해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노하우를 공유하는 한편, 해외 시장 진출에 있어 밀고 끄는 역할을 해 나갈 것” 이라며 “이러한 협력 모델이 정착되면 창업의 활성화와 고용 창출에도 기여하게 된다”고 밝혔다.

엔픽모바일 최일돈 대표 역시 “<엠파이어 오브 카오스>는 성장과 수집을 바탕으로 한 전략적인 게임성이 특징으로, 이용자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제공할 것” 이라며 “앞으로 위메이드라는 든든한 지원군과 함께 국내는 물론 세계 시장에도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위메이드는 해외 사업조직을 재편, 강화하고 올해 핵심 사업 목표인 해외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한다는 구상이다.

한편 엔픽모바일은 올해 설립된 신생 모바일 게임 개발사로, RvR 형태의 공성전 개념을 도입한 모바일 전략RPG <엠파이어 오브 카오스>를 상반기 중 출시할 예정이다. HTML5기반으로 개발돼 모바일 및 웹 기반을 모두 지원하며, 연 내 위메이드와 함께 세계 시장에 진출하게 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