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뻘게서 쓴 짜투리 3개를 풀어봅니다.
 땡초
 2019-05-18 23:54:32  |   조회: 245
첨부파일 : -

 

제목:김정이가 살판난다.

문재앙 종북정권이 통일부를 앞세워 800만달러를 대북지원 하기로 추진하고 있다는 소식이다.
그것 뿐 아니다, 800만 달러가 문제가 아닌것 같다. 
북한에 쌀을줘야된다 통릴부를 앞세워 국제기구를 들먹대고
인도적 차원의 800만 달러 + 개성공단 기업인들을 방북시키는 작당을 벌이고 있는것이다. 
어쩌면 대북지원 800만달러 보다 인도적 대북지원이란 명분을 빌미로
개성공단 재가동을 위한 개수작을 쳐 벌리는 문재앙의 숙원인 종북질이 드디어 물꼬를 틑것같다. 
하노이 회담 결렬로 김정은이가 그동안 이를 부득부득 갈면서 트럼프를 저주하고 있었고
며칠전에 미사일을 날리자 문재앙 역시 김정은을 향한 그 약빨이 지금 나타나고 있다고 봐야한다.
지금 나라 꼴을 보아도 북한에 800만 달러를 바치고 개성공단 인원들 방북시킬 그럴 정황인가?
하여튼 문재앙 종북버러지 새 끼는 광화문에 단두대를 걸고 모가지를 잘라 참수를 해버려야 된다.
박근혜 단두대를 만들었던 광화문에 이번엔 문재앙 단두대를 만들때가 온것 같다.

19-05-17 23:16

 


제목: 대림동 여경을 보고 한마디


여경 한명에 경호원 두명은 따라다녀야 할 판
여경이 필요할때가 있다 여자들 치안문제에 여경이 필수는 맞는데
여자들 술먹고 남자보다 더 곤조 심하고 힘쎈 꼴통들 수두룩하다.
문재앙 개쇠키는 하는 일마다 사회에 도움안될 인력낭비 혈세낭비 대형 사고
여자들 많이 뽑으면 인기올라가나 일을 잘해야 올라가지
한국의 여경 여군 숫자만 불려놨지 전부 개 조또 아니다.
적어도 여경을 뽑는다면 최소한 합기도 유단자 정도 기본은 갖춘 여경을 뽑아야된다.
진짜 말마따나 대림동 여경인지 씹 경인지 차라리 없는게 더 낫다.
국민 혈세 죽으는 방법도 여러가지 문쟁앙 개 색 끼는 도움안됨
뭐하는 짓거리인지

 19-05-18 08:45

 

제목: 머리가 있으면 생각을 해 보시게

제놈이 대통령이면 각계 학자들 의견수렴도 없이 원전을 제맘대로 주물러도 되나?
탈원전 신재생에너지 창출한다 큰 소리치고 월성인가 어딘가 원전 가동 스톱시키고
제멋대로 했다가 여름 전력 성수기에 전력 비상이 켜지니까
스톱시켯던 원전 다시 부랴부랴 가동시키고 국민들은 모르겠지 하고 시침떼다가 딱 걸렸지
당장 전력 비상등이 켜질 예상도 못한 병 신찐따 돌대가리 탈원전에 초등생들도 웃고 개도웃었다.
탈원전 한다 해놓고 국민혈세를 퍼부어 전국 산천을 다 들쑤셔놓고 수명이 다된 중국산 폐 태양광 패널들이
전국적으로 쏟아져 나오기 시작한다고 한다. 
국가경제 민생은 지옥으로 떨어지고 자연환경마져 태양과 발암 패널로 산천이 오염되고 지옥이 되어가니
사람이 어찌 배겨날 것인가?
문재앙이 부른 대재앙이 곧 닥친다.
국가 국민경제 최악의 정권의 지옥문이 열렸다. 설상가상 탈원전에 한전이 망할위기에 처했다.
신재생에너지 타령으로 태양광 패널에 대자연이 썩어가고 5천만이 시달려 죽는다.
여기가 대한민국인가 문 슬 람 빨갱이 공화국인가?
내말이 틀렸는가 생각을 해보시게들....
나는 결코 내한몸 잘살자고 떠드는 소리가 아니야 이사람들아
지금 나라는 비상사태나 마찬가지야 대통령이란 작자는 남북 평화 놀음에 환장을 하여
오줌똥도 못가리고 북한에 800만 달러나 바치고 개성공단 재가동에 미쳐 기업가들 북한으로 보내고 있다.
이게 천인공로할 일이아니냐?
문재앙이 지금 5천만 국민이 처한 고통을 안다면 이런일이 있을수 있겠는가?

19-05-18 16:48

 

2019-05-18 23:54:32
121.182.136.23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땡초_ 2019-05-19 00:02:05 121.xxx.xxx.236
다소 과격한 언사가 포함되어 불편할수도 있습니다. 양해를바랍니다.
토시한개 고치지 않고 원본그대로 복사해 올립니다.
만약에 어떤 문제가 있다면 책임을 지겠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