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강요에 의해 마지못해 돈을 내면서도, 마음속으로는 욕대신 <묵시적 청탁>을 했다고???
 초병
 2018-10-05 22:35:45  |   조회: 101
첨부파일 : -
1. 서론: 우리나라는 "판세", 와 "기레기"때문에 망할 것이다.

2. 롯데 신동빈 회장이 박근혜 대통령의 강요에 의해 마지못해 돈을 냈으므로,
"집행유예"를 선고했단다.

3. 강요에 의해 마지못해 내는 돈을 언제부터
<뇌물>이라고 불렀나???
우리나라 언어의 뜻이 언제부터 이렇게 바뀌었나???

4. 여러분, 한번 생각해 봅시다.
여러분이 만약 누군가의 강압에 의해 마지못해 돈을 갖다 바친다고 한다면,
마음속으로 <묵시적 청탁>을 합니까???
아니면, 기분이 더러워서, 마음속으로 <묵시적 개쌍욕>을 합니까???
그런데, 우리나라 "판세"는 이런 상황에서, 마음속으로 욕대신 <묵시적 청탁>을 했을 것이라고
판결하였다!!!

5. "판세"의 논리대로, 만약, 박근혜 대통령의 강압에 의해
신동빈 회장이 돈을 냈다면, 이건 <뇌물 사건>이 아니라,
<강도 사건>이다.

6. "판세" 스스로 생각해봐도 <강도 사건>은 도저히 말이 안되는 것 같아서,
어떻게든 <뇌물>로 엮어 넣어야 하니까,
<강압에 의한 뇌물>이라는 신조어를 창조해 낸 것이다!!!

7. <뇌물>이라함은 뇌물 주는 사람이 먼저 주도적으로 돈을 건네면서,
"이러 이러한 청탁을 드리오니 잘 좀 부탁드립니다."라고 하면서 돈을 건네는 것이
<뇌물> 이다!!!

8. 그런데, 우리나라 "판세"는 받는 사람이 먼저
"나한테 뇌물 갖다 바쳐라!, 그렇지 않으면 너희 회사 재미없어!"라고
주는 사람을 협박하여 돈을 뜯어낸 것이 <뇌물>이라고 씨부리고 있다!!!
우리나라 국어사전이 언제부터 이렇게 <뇌물>의 뜻이 바뀌었는가???

9. 결론: 우리나라는 "판세"와 "기레기" 때문에 망할 것이다!!!
2018-10-05 22:35:45
182.222.212.20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주성진 (편집 부국장)
  • 법인명 : 주식회사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00010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sijwd@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