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노벨상의 선정 절차는 연구성과가 절대적 평가기준이 되며, 그 점에 있어서는 모두에게 열려 있는 것이다.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2018-05-17 13:47:32  |   조회: 537
첨부파일 : -
심사위원들은 “노벨상은 국가나, 성별에 달려 있는 것이 아닌 개개인의 연구성과에 따라 받을 수 있는 것”이라며 “선정 절차는 과정 자체가 남다르고 공정하기 때문에 연구성과가 절대적 평가기준이 되며, 그 점에 있어서는 모두에게 열려 있는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이들에 따르면 노벨상 심사위원회는 매년 1월 전 세계에 있는 각 분야별 심사위원단 2000명으로부터 후보를 추천받아 1차로 300명 정도를 추린다. 이어 2월부터 7월까지 후보 압축작업을 거쳐 8월 최종 1명을 선정한다.

이 후보는 9월에 30명으로 구성된 분과별 전문가 집단의 평가를 거쳐 10월 왕립한림원에서 최종 결정된다. 지금까지 최종 후보가 왕립한림원에서 거부된 사례는 1908년(1908년에 최종 후보였던 양자역학의 아버지 플랑크 대신에 컬러 사진술을 발명한 프랑스의 리프만이 1908년에 '간섭현상을 이용한 컬러 사진술의 개발' 업적으로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플랑크는 10년후 1918년에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이 유일한 것으로 알려졌다.

존슨 교수는 “후보를 추천할 수 있는 심사위원단은 스웨덴 왕립한림원 소속 회원과 전임 노벨상 수상자들, 해당 분야 유명 대학 등으로 구성돼 있다.”면서 “몇 해 전부터 한국을 포함해 유명대학 리스트를 늘리는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철저히 해당 후보의 업적과 개인적 측면에 초점이 맞춰지며 대학이나 지역, 국가, 성별 등에 따른 안배는 없다.”고 못박았다.

“한국 과학자가 노벨상 후보로 부각되기 위해서는 젊은 과학자들이 아이디어대로 잘 연구할 수 있게 기자재 등을 지원해야 한다.” -엘리너 캠벨 예테보리대학 교수

“한국 과학자들이 자유롭게 기초과학을 연구하다 보면 노벨상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잉거머 룬스트롬 링코핑대학 교수

2008년 10월22일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과학기술 단체총연합회(과총) 회관에서 간담회를 가진 노벨상 전·현직 심사위원 3인이 “한국 과학자가 노벨상 후보로 부각되기 위해서는 젊은 과학자들의 연구여건을 개선해주는 등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노벨물리학상 심사위원장을 역임했던 맷 존슨 스웨덴 예테보리대학 교수와 스웨덴 왕립과학아카데미 회원인 예테보리대학 엘리너 캠벨 교수, 링코핑대학 잉거머 룬스트롬 교수 등 3인은 국제 과학기술협력재단(이사장 엄천일)이 마련한 ‘해외우수석학 초청 워크숍’ 참석을 위해 한국에 왔다.

존슨 교수는 “첫 발견 또는 발명인지, 그리고 그 발견이나 발명이 얼마나 중요성을 갖는지, 새 분야를 개척했는지, 사회에 얼마만큼 영향을 줬는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수상자를 결정한다.”면서 “심사 시점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연구분야보다는 오래 전에 기초적인 발견을 한 사람에게 보통 상이 돌아간다.”고 밝혔다.

한국의 과학 역사가 짧아 노벨상 수상자가 없다는 의견에 대해서도 심사위원들은 부정적인 의견을 밝혔다.

룬스트롬 교수는 “발견시점과 수상시기 사이에 기간이 있는 건 사실이지만, 원칙은 아니다”고 말했다. 그는 “2001년 이후로 한국을 많이 방문해왔는데 늘 감명받았다”며 “한국이 과학을 시작한지 얼마 안됐으니 더 기다려야 된다고 생각하지 않아도 된다”고 말해 시기와 관계없이 세계가 인정하는 훌륭한 성과가 선정기준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심사위원들은 노벨상 심사과정의 공정성에 대해서 특히 강조했다.
2018-05-17 13:47:32
58.141.41.6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7290
3022 김일성 아버지가 3.1운동을 이끌었다고??? 그럼, 김형직이 태극기들고 만세 불렀다는 말이네!!!HOT 초병_ - 2018-07-05 507
3021 강도 6.0 지진에 원자력 발전소 이상 없음, 비 61mm에 태양광 발전시설 와르르 무너졌다!!!HOT 초병_ - 2018-07-04 482
3020 대한항공을 압도하는 아시아나의 갑질횡포HOT 땡초_ - 2018-07-04 576
3019 민노총 (1)HOT 땡초_ - 2018-07-03 587
3018 민노총과 문제인HOT 땡초_ - 2018-07-02 588
3017 문제인의 허구를 고발한다 (1)HOT 땡초_ - 2018-07-01 866
3016 양자역학의 확률파동은 보강간섭 50 % 와 상쇄간섭 50 % 가 된다. 양자역학(불확정성 원리)은 무너지다.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8-06-30 475
3015 돌맞아 뒤질놈HOT 땡초_ - 2018-06-29 501
3014 JTBC, 테블릿 PC를 사무실 짐 속에서 발견했다고 하더니, 나중에는 책상서랍에서 발견했다고???HOT 초병_ - 2018-05-30 865
3013 여성 교육감 전성시대, 좋은 교육감 후보HOT 여성 교육감 전성시대_ - 2018-05-26 798
3012 [세월호 관련 질문 있습니다.] 닻 침몰설 등 허위사실을 유포한 인간들은 왜 구속이 안되나요?HOT 초병_ - 2018-05-26 747
3011 3월26일부터 60일 이내는 5월25(금)24시까지다. <26일,초일 불산입>HOT 민법 167조 - 초일 불_ - 2018-05-24 866
3010 문재앙 끌어내려라. 가짜, 사기꾼 추방하라.HOT 문재앙 끌어내려라._ - 2018-05-22 738
3009 IAEA 사찰없는 풍계리쑈는 가짜, 핵폐기쑈는 완전허구, 가짜, 말장난HOT 가짜 핵폐기 쑈다._ - 2018-05-22 683
3008 풍계리에 IAEA 사찰없으면, 핵폐기쑈는 완전가짜, 말장난, 허구다.HOT 핵폐기쑈는 말장난, _ - 2018-05-22 663
3007 [5.18 관련 질문 있습니다.] 5.18 당시 장갑차를 운전한 사람의 이름은 무엇입니까? (1)HOT 초병_ - 2018-05-18 793
3006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천.국에 가기를 바래요!!! (^^)HOT 책<다니엘 임팩트>(크_ - 2018-05-17 695
3005 헤켈의 발생 반복설(진화 재연설)이 조작되었다는 것이 밝혀졌으므로 생물 교과서에서 삭제를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진화설은 틀렸다.)HOT 뉴턴 2세(크리스천 물_ - 2018-05-17 962
3004 윤회설에 의문,사람들이 죽고나서 소,돼지,닭등등으로 태어나면 사람들이 잡아 먹는다. 죄를 짓게 되므로 불자들은 육식을 하면 안된다.HOT 뉴턴 2세(크리스천 물_ - 2018-05-17 658
3003 요한 계시록 17장과 18장에 나오는 짐승(적그리스도666) 위에 탄 여자(음녀)는 바티칸(로마 카톨릭)을 의미하는가?HOT 빌립(장로교)_ - 2018-05-17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