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빅뉴스-화폐변경
 포인트2_
 2017-11-26 16:09:39  |   조회: 1333
첨부파일 : -
노무현 정부에서 화폐변경 실시와 함께 5만원권을 발행한지가 벌써 10년이 넘은것 같습니다. 10만원권 발행이 늦은감이 많지만 지금이라도 10만원권이 발행되어야 될것입니다.

지금의 기성정치권은 도대체 돈도 만들줄 모르는 인간들이 허구헌날 무슨 경제 타령입니까? 5만원권은 10만권이 있을때 필요한 돈이지 10만원권이 없는 상태에서의 5만원권은 그다지 큰 의미가 없는것 입니다.

돈을 만들다가 그만 둔 미완성 돈이 바로 5만원권이 되는것 입니다. 10만원권이 만들어져야만 비로서 5만원권의 진정한 의미와 진정한 설 자리가 되는것 입니다.

국가의 얼굴이라고 까지 해도 과언이 아닐수도 있는 돈이 그런식으로 미완성으로 머물고 있다면 국가적으로도 기운이 멈출수도 있는것 입니다.

예를들어서 남대문을 만들다가 지붕을 만들지 않고 계속 10년이상 방치하고 있다면 그런 모습은 국가의 기운을 멈추게 할수도 있다는것 입니다.

10만원권이 없는 상태에서 5만원권은 뭔가 완벽하지 못하며, 뭔가 미완성적인 측면이 있기 때문에 자기자리에서 똑바로 우뚝서지도 못하고 불안정한 모습이 되기 때문에 덩달아서 경제도 불안정한 모습으로 이어질수도 있다는것 입니다.

예를들어서 1만원권이 없는 상태에서 5천원권만 있다고 가정해 보세요 그게 제대로 된 화폐 체계로 볼수가 있을까요 그런식의 뭔가 미완성적인 화폐체계 에서는 바람직한 경제가 순리대로 굴러갈수가 없다는것 입니다.

노무현 정부는 고액권을 만들려면 10만원권까지 마무리를 지으면서 만들었어야 했고, 안할려면 애당초 말아야지 5만원권만 달랑 만들고 그만 둔 행태는 미완성 정책이라는것 입니다.

노무현 정부는 10만원권은 왠지 겁이나고 뭔가 확신이 없어서 만들지 못한것인데 도대체 세계경제규모 10위권의 나라에서 그까진 10만원권을 가지고 뭘 그렇게 우물쭈물 망설였단 말입니까

노무현 정부는 배짱좋게, 통크게, 스케일이 크게, 거시적인 관점으로, 세계적인 관점으로, 한국의 세계경제규모10대 대국의 수준에 걸맞게, 과감하게, 10만원권을 만들었어야 되는것 입니다.

도대체 만들다가 그만 둔 듯한 돈이 바로 5만원권인데 기성정치권에서 10년이 넘도록 그것을 완성할 인간들이 나오질 않으니 얼마나 한심한 소인배 정치인들 이란 말입니까

그넘들이 과연 경제에 관한 뚜렸하고, 거창하고,획기적이고,도전적이고,파격적이고,창의적인, 발상의 경제정책을 펼칠수 있는 넘들이 될수가 있겠습니까

10만원권이 별것 아닌것 같지만 그런것 하나만 참고해 보더라도 경제를 하겠다는 기성정치권이 얼마나 무책임하고 소극적이고 소인배 인가의 수준을 알수가 있는것 입니다.

노무현은 그래도 그나마 5만원권 이라도 만들겠다는 발상이라도 있었기 때문에 그나마 기성정치권에서는 가장 파격적이고,가장 도전적이고,가장 큰 경제적인 발상이 있었다고 볼수도 있을것 입니다.노무현이 아니었다면 아마도 지금까지도 5만원권이 없을것 입니다.


펌글----------------------------------


10만원권 즉각 발행하시요


10만원권을 즉각 발행해야 될것입니다
도대체 5만원권의 편리성이 무엇이란 말입니까

5만원권은 있으나 마나 입니다 1만원권 5장을 한장으로 축소 했다는 것이
무엇이 그리 큰 의미가 있다는것 입니까
10만원권 수표를 대체할수 있는 10만원권 현금이 필요한것 입니다

5만원권은 때로는 오히려 불편한 점만 있는것 같습니다 영세자영업자들의 경우 아침에 가게를 오픈할때 기껏해야 잔돈 준비를 5만원 또는 많아봐야 10만원 정도로 준비하는 경우가 거의 대부분 일것 입니다

아침부터 5만원권 현금을 두번정도 거슬러 주면 세번째 5만원권 내는 손님이 있을경우 금방 잔돈이 부족해서 여기저기 이웃가게나 은행권으로 잔돈을 바꾸러 다니는 불편함이 생깁니다 5만원권 손님이 의외로 많습니다

10만원권 수표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서 10만원권 현금이 필요하면 했지 도대체 5만원권의 의미는 뭐란 말입니까

바야흐로 한국의 경제규모가 세계10위권이며 국민소득 3만불을 코앞에 두고 있는 시점에 10만원권 발행에 대해서 통큰 정치가 나와야 될것 입니다

그나마 5만원권도 노무현 대통령 같은 통큰 배짱의 대통령이나 할수 있었던 것이지 이명박 박근혜 같은 쫌팽이 정부에서는 꿈도 꾸지 못할 정치력일것 입니다

참고적으로 5만원권이 발행되었던 노무현 정부때는 18000불 정도 였던것 같습니다 3만불을 코앞에 둔 지금 10만원권이 발행되어야 된다고 생각 합니다

고액권 발행에 대해서 꼭 말같지도 않은 말로 반대하는 경우가 있는데 예를들면 부정한 돈다발이 뇌물로 오고갈것에 대해서 우려하면서 반대하는 경우가 있는데, 아니 구더기 무서워서 장 못 담근단 말입니까

부정한 돈다발 비리 라는 것은 10만원권 고액권이 문제가 아니라 부정부패에 관한 확실한 법질서가 우선인 것이지 고액권 그자체 때문에 부정한 돈다발 비리가 만연될 것으로 생각하는것은 대단한 착각인것 입니다.
2017-11-26 16:09:39
218.238.239.17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5456
2770 문죄인 임기는 2018.2.25일 까지다. 중국 노예, 문죄인 탄핵하라.HOT 문죄인 임기는 2018.2_ - 2017-12-12 1202
2769 문죄인 임기는 3018.2.25일 까지다. 중국 노예, 문죄인 탄핵하라.HOT 중국 노예, 문죄인 탄_ - 2017-12-12 1045
2768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이 공모했다면, 공모자로서 박근혜 대통령이 취득한 이득이 뭔데???HOT 초병_ - 2017-12-11 1085
2767 518끼리 조사한 것 누가 믿겠냐??? (유골조작 발표???)HOT 518유골 발표 조작???_ - 2017-12-09 1135
2766 "518이 518조사 누가 믿나???" 전라도끼리 518조사 = 유골 조작!!!HOT 625유골을 518로 조작_ - 2017-12-09 1200
2765 "전라도끼리 조사한 걸 누가 믿나???" 518이 5118조사? (유골조작!)HOT 518끼리 유골조작???_ - 2017-12-09 1121
2764 [북한핵] 일본땅에 가장먼저 터질지도 모른다HOT 펌글_ - 2017-12-07 1142
2763 안희정이 이재명 보다 더 깐깐한것 같다HOT 천리안_ - 2017-12-07 1119
2762 "광주 谷世" "곡학 광주!!!"HOT 광주 谷世_ - 2017-12-07 1124
2761 듣도 보도 못한 장시호에게 초일류 기업 삼성이 강요 당했다고???HOT 초병_ - 2017-12-06 1138
2760 (국민청원) 비활성단층지역에 최소한의 원전을 건설하여 세계최고의 원전산업을 살려주기 바랍니다HOT 이정태_ - 2017-12-04 1234
2759 문재인--->등신소리는 듣지 마시요HOT 문정부직언_ - 2017-12-02 1344
2758 검찰에게 다음과 같이 공개 질의한다. 답변하라!!!HOT 초병_ - 2017-12-02 1267
2757 종북간첩 문재앙, 광우병 최승호를 사장으로 내정, 임명?HOT 광우병 최승호 내정?_ - 2017-12-01 1315
2756 5천만 핵인질. "종북간첩 문재앙" 탄핵하라.HOT 종북간첩 문재앙_ - 2017-12-01 1313
2755 5천만 핵인질 "종북간첩, 문재앙 '" 탄핵하라HOT 종북간첩, 문재앙 탄_ - 2017-12-01 1267
2754 빅뉴스-화폐변경HOT 포인트2_ - 2017-11-26 1333
2753 518법 폐지, 518 가산점 10% 폐지!!! (1)HOT 518법 폐지_ - 2017-11-25 1612
2752 518에서 세월호 유골발견???? 이제는 유골도 조작하냐?HOT 518은 유골도 조작하_ - 2017-11-25 1351
2751 간첩이 판치는 문패당 탄핵하라.HOT 간첩이 설치는 문패당_ - 2017-11-25 1218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