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3인 아닌 1인(신순용)의 증언은 증거능력 없다.
 1인 증언은 증거 못된_
 2017-11-21 19:18:22  |   조회: 1349
첨부파일 : -
5·18계엄군 광주교도소 현장증언…새로운 암매장지 지목(종합)


송고시간 | 2017/11/21 18:5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더보기

인쇄
확대
축소



교도소 공동묘지 조사·GPR 분석…5·18재단, 발굴작업 박차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5·18 민주화운동 당시 광주교도소에서 민간인 희생자 암매장에 관여했다고 고백한 퇴역 군인이 현장증언을 했다.

5·18기념재단은 21일 광주 북구 문흥동 옛 교도소 일원에서 3공수여단 11대대 부대대장 출신 신순용 전 소령으로부터 암매장 진술을 청취했다.

5·18 암매장 추정지 옛 광주교도소 [5·18기념재단 제공, 연합뉴스 자료사진]
5·18 암매장 추정지 옛 광주교도소 [5·18기념재단 제공, 연합뉴스 자료사진]


신 전 소령은 최근 여러 매체에 5·18 희생자 시신 암매장을 증언한 인물로 이날 옛 교도소를 찾아 암매장 추정지를 지목했다.





그가 가리킨 암매장 추정지는 호남고속도로와 인접한 옛 교도소 서쪽 담장 주변으로 5·18 이후 폐수처리시설이 증축된 곳이다.

신 전 소령은 여러 장소를 구체적으로 지목했는데 일부는 잡초가 우거진 빈 땅으로 남아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재단은 5·18 당시 3공수 본부대대에서 사병으로 복무한 유모씨 등 추가 제보자가 제시한 암매장 의심지역들도 모두 살펴보고 언론에 향후 발굴 계획을 알릴 방침이다.

재단은 1980년 5월 22일 작성된 광주지방검찰청 기록을 토대로 옛 교도소 공동묘지 현장조사도 했다.

검찰이 내부 보고한 전날 상황은 3공수 병력이 육군 31사단과 교대했고, 민간인 시신 6구가 공동묘지 부근에서 계엄군에 의해 임시매장됐다.

옛 교도소 공동묘지는 무연고 사형수 시신을 매장했던 장소로 광주 북구 각화동에서 문흥지구로 이어지는 왕복 6차로 도로 주변에 자리한다.

5·18 암매장 추정지 옛 광주교도소 발굴조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5·18 암매장 추정지 옛 광주교도소 발굴조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문화재 발굴 방식으로 암매장 흔적 발굴조사에 들어간 교도소 북쪽 담장 주변과는 직선거리로 100m가량 떨어져 있다.

공동묘지에는 사형수 묘소 약 30기가 조성됐을 것으로 추정한다. 7기는 도로를 내면서 교도소 밖으로 옮겨졌다.

남은 사형수 묘소에는 비석을 세웠기 때문에 재단은 공동묘지 주변에서 묘비 없는 유해가 나오면 5·18 행불자 시신일 가능성이 크다고 추론한다.

재단은 지난 15∼16일 진행한 땅속탐사레이더(GPR·Ground Penetrating Radar) 조사결과도 살펴보고 있다.

옛 교도소 일원과 또 다른 암매장 추정지인 전남 화순 너릿재에서 GPR 조사를 시행한 전문업체는 재단에 분석 자료를 산발적으로 전달하고 있다.

재단은 자료 취합이 끝나면 언론에 내용을 공개하고 발굴조사 대상 지역 확대 여부를 발표할 예정이다.

옛 교도소 북쪽 담장 주변 117m 지역은 40m 1구간과 주변 확장 지역에 대한 조사가 성과 없이 끝난 상태다.

재단은 3공수 지휘관이 '12·12 및 5·18 사건' 검찰 조사에서
2017-11-21 19:18:22
211.38.254.17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8415
2770 삼성의 승마 지원이 박근혜 대통령에게 도대체 무슨 이득이 있길래, 최순실과 서로 공범이라고 우기냐?HOT 초병_ - 2018-02-17 871
2769 보수, 진보라 하지 말자! 우파, 좌파라 하자!HOT 지킴이_ - 2018-02-16 896
2768 비밀 518유공자 관련해서 제보하고자 합니다HOT 이창중_ - 2018-02-14 1248
2767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이 뇌물을 7:3의 비율로 서로 나눠 갖자는 <각서>라도 발견되었는가?HOT 초병_ - 2018-02-13 841
2766 평창! 그 이후HOT 지킴이_ - 2018-02-11 883
2765 평양올림픽이라 불리는 평창올림픽HOT 지킴이_ - 2018-02-06 880
2764 당사자인 삼성은 최순실의 강요로 36억지원 했다는데, 법원은 朴 대통령의 겁박으로 36억지원 했다고?HOT 초병_ - 2018-02-06 837
2763 평창올림픽을 이용한 문재인 정부의 대북송금 루트HOT 구성림_ - 2018-02-06 1011
2762 세월호가 잠수함과 충돌해서 침몰했다고 허위 사실 퍼트린 인간은 경찰에서 출석요구 했는가?HOT 초병_ - 2018-02-02 1024
2761 문재인 지지율 추락은 예고된거다.HOT 종북타도_ - 2018-01-27 1129
2760 2월 25일. 문재앙 탄핵, 쫓겨난다.HOT 2월25일, 문재앙 탄_ - 2018-01-24 1134
2759 북한 김정은을, 이복형을 독살한 존속 살해 혐의로 경찰에 고발합니다.HOT 초병_ - 2018-01-24 1103
2758 정신문명발동에 의한 지구촌 통일HOT 대한인_ - 2018-01-18 1139
2757 "청문회 안한 비서"가 언론보고? 위헌, 파면사유HOT "청문회 안한 비서"정_ - 2018-01-15 1210
2756 서울 지하철 광고판을 갈아엎어라HOT 종북타도_ - 2018-01-13 1325
2755 개헌이 "5000억 세월호 만도 못하냐???" (1)HOT 날치기 개헌 반대_ - 2018-01-11 1195
2754 개헌이 "5000억 세월호 만도 못하냐???"HOT 1/8개헌반대_ - 2018-01-11 1227
2753 비밀 5.18민주화운동 정신 헌법전문 및 특별법 제정 촉구를 위한 서명운동 협조요청HOT 미가엘_ - 2018-01-10 1329
2752 문죄인 임기는 2월25일까지다. 거짖말 게이트 전모 드러나다.HOT 칼둔, 북한, 문죄인??_ - 2018-01-09 1254
2751 문죄인 임기는 2월25일까지다. 거짖말 게이트 탄로!!!HOT 칼둔, 임종석, 정세균_ - 2018-01-09 1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