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친동성애, 전교조편향, 병역거부 무죄선고 김명수는 자진사퇴하라.
 김명수 자진사퇴!!!_
 2017-09-10 19:31:16  |   조회: 1321
첨부파일 : -
'종교적 병역거부' 무죄 선고…김명수 청문회 최대 쟁점

영문 뉴스 음성지원 서비스 듣기 본문듣기 설정










신문에 게재되었으며 A5면의 1단기사입니다.A5면1단| 기사입력 2017-09-10 18:34 기사원문






12일부터 이틀간… 관전포인트는 / 金후보자도 ‘대체복무제 도입’ 입장 / 향후 하급심 판사에 영향 더 미칠 듯


북한의 6차 핵실험 등으로 안보 위기가 가중되는 가운데 법원 하급심 판사들이 ‘병역거부는 범죄’라는 대법원 판례를 무시하고 종교나 신념을 앞세운 병역 거부자들에게 잇따라 무죄를 선고해 논란이 일고 있다.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는 ‘대체복무제를 도입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어 12∼13일 예정된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이 문제가 주요 쟁점의 하나로 떠오를 전망이다.

10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남부지법 형사4단독 이재욱 판사는 최근 군입대를 거부한 혐의로 기소된 ‘여호와의 증인’ 신도 신모(23)씨와 이모(23)씨의 1심에서 무죄를 선고했다. 이 판사는 종교나 신념을 이유로 군대에 가지 않으려는 이들을 위한 대체복무제 도입이 시급함을 지적하며 “그동안 충분히 대체복무제를 도입·시행할 수 있었음에도 국가의 태만으로 입법에 이르지 못해 위헌 상태가 됐다”고 지적했다.




대법원은 지난 6월15일 같은 병역법 위반 사건에서 “종교적 병역거부는 현행법상 처벌의 예외가 되는 ‘정당한 사유’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피고인에게 징역 1년6월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종교적 병역거부자 처벌이 위헌인지 여부에 대한 헌법재판소 결론은 아직 내려지지 않은 상태다. 그럼에도 하급심 판사들이 섣불리 위헌으로 단정해 무죄 선고를 쏟아내고 있는 것이다. 올 들어 8월까지 종교나 신념을 이유로 한 병역거부자에게 내려진 1·2심 무죄 판결만 모두 26건이다.

김 후보자는 청문회를 앞두고 최근 국회에 낸 답변서에서 “국민들의 충분한 의견 수렴을 거쳐 공감대가 형성된다면 엄격한 심사와 조건아래 대체복무의 길을 열어주는 방안을 적극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남북이 군사적으로 대치하고 징병제를 실시하는 우리의 여건을 고려해야 한다”면서도 “양심의 자유와 같은 인간의 본질에 속하는 영역과 관련된 자유는 그 폭을 넓게 보호하는 것이 타당하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앞으로 6년간 사법부를 이끌 가능성이 큰 김 후보자의 이 같은 입장은 하급심 판사들의 무죄 선고를 더욱 부추길 수 있다는 점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2017-09-10 19:31:16
14.45.172.15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8146
2770 "형수 쌍욕, 원숭이 OUT!!!"HOT 원숭이 OUT!_ - 2018-04-07 366
2769 "형수 쌍욕, 원숭이 OUT!!!"HOT 형수 쌍욕, 원숭이 OU_ - 2018-04-07 323
2768 롯데, SK가 <육영재단>에 돈을 내야 뇌물죄가 성립하는 것이다!!!HOT 초병_ - 2018-04-06 327
2767 원숭이 OUT, 땡처리, 아들 잡아오라!!!HOT 원숭이 OUT, 땡처리_ - 2018-04-04 407
2766 6.25 재조사. 김달성 미화하는 문재앙 처단!!! (3)HOT 김달성 미화하는 문재_ - 2018-04-03 4043
2765 매사냥 하느라. 가나피납 태만, 문재앙 끌어내리라.HOT 문재앙 끌어내리라_ - 2018-04-03 430
2764 청와대(안)은 5.28까지 40일 입법 예고한다. (due process)HOT 5.28까지 40일 이상 _ - 2018-04-01 454
2763 "한 번에 두 마리를 사살하라!!!(1석 2조)"HOT 공산당 앞잡이 사살_ - 2018-04-01 369
2762 원숭이는 인간도 아니다. 아들 잡아 와라.HOT 원숭이는 인간도 아니_ - 2018-04-01 418
2761 안정권의 전전말을 잘 듣고 있습니다.HOT 자윤_ - 2018-03-31 478
2760 민주노총사이트에 각종 북한찬양글이 남발하고 있다HOT 신의반항아_ - 2018-03-30 448
2759 "공산당이 싫어요" 인민군 창건일(4.27)회담HOT 4.27 인민군 회담_ - 2018-03-30 371
2758 "공산당이 싫어요!!!" 서명운동HOT 공산당이 싫어요!_ - 2018-03-30 362
2757 더듬당 여론조사 조작 선동 증거라내용 ㅋㅋ 확인사살해보시고 기사화합시다HOT 진실_ - 2018-03-30 395
2756 "민폐당???"HOT 민폐당???_ - 2018-03-30 386
2755 "사기꾼,원숭이 회담?" 사기칠(4.27)HOT 사기꾼,원숭이 회담?_ - 2018-03-30 393
2754 박근혜 대통령 얼굴을 "클로즈 업" 하여, 턱 밑에 주사바늘 자국 있다고 보도한 종편 TV 기자의 혀를 뽑아라!HOT 초병_ - 2018-03-28 434
2753 임종석 주사파, 518민주화 사용금지 명령 성명 하려하는데 어디서 다운 받나요 (2)HOT 이현진_ - 2018-03-28 604
2752 혹시 김정민의 국제관계 유투브 다운받아서 활용해도 되나요?HOT 텅텅텅_ - 2018-03-27 450
2751 차관회의 없는 국무회의는 무효, 거수기 내시 장,차관 전원파면HOT 거수기 내시 장,차관_ - 2018-03-26 448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