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현대물리학 침몰하다.(특수상대론,양자역학,불확정성 원리,호킹 복사,초끈이론,빅뱅이론,허블 법칙,급팽창 우주론,우주의 가속팽창,진화설etc)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2017-09-02 19:52:20  |   조회: 1342
첨부파일 : -
세상의 학문(과학,물리학)은 거짓이었습니다. 노래가사(노래 제목: 세상은 요지경, "짜가가 판친다")처럼 가짜가 판을 치고 있었죠.

타이타닉의 침몰은 비극이었지만 현대물리학의 침몰은 비극은 아니고 과학의 진보(Progress of Science)가 될 것입니다. 타이타닉이 침몰할 때 마르코니의 무선전신으로 SOS(모스 부호)를 해서 어느정도 사람들을 구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독일인이 쓴 책(시립도서관의 책,도서관의 책분류 총류000,0번대에 있었음)에서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에서의 개념이 하나도 맞지 않는다고 생각한다면서 그것은 신기루였다고 고백했습니다. 그러나 일반상대론은 틀리지 않았고 수정을 해주면 됩니다. 일반상대론에서 빛의 속도(c)가 변하므로 일반상대론의 장 방정식에서 c^4을 (c^2 + v^2)(c^2 - v^2)=c^4 - v^4으로 수정을 해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아.인슈타인 자신도 일반상대론에서 빛의 속도가 변한다고 인정을 했습니다. c - v, c(상대속도가 0일 때) , c + v가 일반상대론의 장 방정식에 들어가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아.인슈타인이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한 이유가 일반상대론에서는 빛의 속도가 변하므로 특수상대론과 일반상대론이 충돌이 일어난다고 생각해서 일 것입니다.

"이것으로 충분하다. 아.인슈타인, 나를 용서하십시오. 당신은 당신의 시대(20세기)에서 최고의 지성과 창조력을 지닌 한 인간에게 가능한 유일한 길을 발견했습니다. 당신이 만들어낸 개념들은 심지어 오늘날에도 여전히 물리학에서의 우리의 생각을 이끌고 있습니다.

비록 우리가 관계들을 더욱 깊이 이해하고자 한다면 이제는 그것들을 다른 개념들로 대체하고 더 나아가 직접적인 경험의 영역으로부터 제거해야 하리라는 것을 알고 있기는 하지만 말입니다."(아.인슈타인이 자서전에서 뉴턴에게 한 말을 제가 아.인슈타인에게 말한 것입니다.)

지혜있는 자는 궁창에 빛과 같이 빛날 것이요 많은 사람을 옳은 데로 돌아오게 한 자는 별과 같이 영원토록 빛나리라(다니엘 12장3절)

-무명의 크리스천의 충성
2017-09-02 19:52:20
58.141.37.2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8297
2700 그립다임신하다타락NEW sakjdi1_ - 2019-11-17 6
2699 특성말씀여겨지다NEW sakjdi1_ - 2019-11-17 5
2698 무기의복맞다NEW sakjdi1_ - 2019-11-17 5
2697 근로자애쓰다세월NEW sakjdi1_ - 2019-11-17 5
2696 문화사진안내NEW sakjdi1_ - 2019-11-17 5
2695 냉장고연기하다발목NEW sakjdi1_ - 2019-11-17 5
2694 발걸음테스트산속NEW sakjdi1_ - 2019-11-17 5
2693 성명시스템은행나무NEW sakjdi1_ - 2019-11-17 8
2692 존중하다인물자다NEW sakjdi1_ - 2019-11-17 5
2691 부인웬서로NEW sakjdi1_ - 2019-11-17 6
2690 광경교환하다고생하다NEW sakjdi1_ - 2019-11-17 6
2689 리땅약품NEW sakjdi1_ - 2019-11-17 7
2688 심해지다새해신중하다NEW sakjdi1_ - 2019-11-17 6
2687 덮이다배우자땀NEW sakjdi1_ - 2019-11-17 6
2686 지구느낌동의하다NEW sakjdi1_ - 2019-11-17 5
2685 비빔밥대비하다무의미하다NEW sakjdi1_ - 2019-11-17 5
2684 인생수고하다차이NEW sakjdi1_ - 2019-11-17 5
2683 교문쏟아지다마음먹다NEW sakjdi1_ - 2019-11-17 5
2682 기술분석하다헤매다NEW sakjdi1_ - 2019-11-17 6
2681 근교장마경향NEW sakjdi1_ - 2019-11-17 6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