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문죄인, 택시운전사 영화는 보러가고 군부대 사망현장 안간다.
 문죄인 탄핵하라._
 2017-08-18 20:24:27  |   조회: 4221
첨부파일 : -
문재인 대통령 영화 '택시운전사' 관람...대통령의 '영화정치'는 위험하다

가짜인 영화로 진짜인 현실을 조작하려 든다면 전체주의의 망령이 배회하게 될 것이다.

영화와 현실은 가짜와 진짜의 차이인데 영화를 이용, 현실을 바꿔치기 하려고 한다면 이는 영화를 여론 조작의 흉기로 이용하는 전형적인 좌익 선동이다. 히틀러와 스탈린과 김정일이 영화를 선전과 선동의 도구로 이용한 것은 이들이 전체주의 체제의 수괴들이란 징표이다. 좌익독재는 집단독제이므로 군부 독재와 달리 전체주의화할 가능성이 높다. 독재는 사생활을 건드리지 않지만 전체주의는 사생활과 양심 등 인간 삶의 모든 면을 억압한다. 특히 비정치적인 분야, 즉 언론, 문화, 예술, 체육 등을 통치수단이나 국민의식화용으로 쓴다면 양심의 자유, 표현의 자유, 예술의 자유, 사생활의 자유는 말살된다.



글 | 조갑제 조갑제닷컴 대표
필자의 다른 기사

페이스북메일보내기기사보내기




▲ 영화 <택시운전사> 스틸컷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영화 '택시운전사'를 관람했다.영화를 본 문 대통령은 "아직 광주의 진실이 다 규명되지 못했고 이것은 우리에게 남은 과제"라면서 "이 영화가 그 과제를 푸는 데 큰 힘을 줄 것 같다"고 말했다고 한다.

극영화는 현실이 아니라 현실의 조작이다. 정치인이 이를 마치 다규멘터리인 것처럼 착각하고, 영화를 기초로 하여 진실을 규명해야 한다고 주장한다는 것은 가짜인 영화를 선전 선동의 도구로 활용하여 현실을 조작하려 든다는 비판을 면하지 못할 것이다.
영화는 인간의 이성을 마비, 또는 약화시키고 감성에 호소하는 힘이 있다. 선진국에선 영화를 영화로 보지 영화를 정치적으로 이용하려는 이들도 적고 국민들도 잘 속지 않는다. 영화와 현실을 분별하기 때문이다.

광주사태는 다섯 번의 국가적 조사를 거쳐 진상이 가장 정확하게 해명된 경우이다. 더 밝힐 진실이 없다. 그런데도 문재인 대통령은 있지도 않은 발포 명령자, 있지도 않은 헬기 사격을 규명하여야 한다는 취지의 말을 한다. 여기에 영향을 받았는지 광주의 법원은 전두환 전 대통령의 회고록에서 '헬기 사격이 없었다'는 기술을 삭제하지 않으면 책을 팔 수 없다는 가처분 판결을 내렸다. 법원마저 다섯 번의 국가적 조사를 부정하고 근거도 없이 헬기 사격이 있었다고 단정, 또는 권력의 취향에 영합, 전직 대통령의 기본권(양심의 자유)를 제한하려 한다.

다섯 번의 국가적 조사란 1980년 광주사태 이후의 계엄사 발표, 1985년의 국방부 재조사 발표, 1988년의 국회 청문회 보고서, 1995년의 국방부 검찰 합동 조사, 1996년의 이른바 역사바로세우기 재판을 가리킨다.

사망자 숫자, 발포과정, 헬기사격 有無, 전두환의 개입 정도에 대한 사실관계가 이 조사에 의하여 확정되었다. 그럼에도 전두환 당시 국군보안사령관을 발포명령자로 몰려는 집요한 시도와 헬기 사격설 주장이 이어졌다. 이는 일부에서 주장하는 북한군 600명 침투설처럼 근거가 없다. 헬기 사격으로 다친 사람도, 사격을 명령한 사람도 없다. 전두환 사령관으로부터 사격지침이나, 작전 명령을 받은 장교도 없다. 전두환에 관한 한 모든 것을 밝혀낼 수 있었던 김영삼 정부도 확인하지 못하였다는 것은 그런 사실이 없었다는 이야기이다.

권력의 압박으로, 영화적 선동으로 사실을 조작하거나 국민들이 믿도록 속일 순 있겠지만 이 정도의 진실은 덮거나 왜곡이 불가능하다.

영화와 현실은 가짜와 진짜의 차이인데 영화를 이용, 현실을 바꿔치기 하려고 한다면 이는 영화를 여론 조작의 흉기로 이용하는 전형적인 좌익 선동이다. 히틀러와 스탈린과 김정일이 영화를 선전과 선동의 도구로 이용한 것은 이들이 전체주의 체제의 수괴들이란 징표이다. 좌익독재는 집단독제이므로 군부 독재와 달리 전체주의화할 가능성이 높다. 독재는 사생활을 건드리지 않지만 전체주의는 사생활과 양심 등 인간 삶의 모든 면을 억압한다. 특히 비정치적인 분야, 즉 언론, 문화, 예술, 체육 등을 통치수단이나 국민의식화용으로 쓴다면 양심의 자유, 표현의 자유, 예술의 자유, 사생활의 자유는 말살된다.

좌파 운동권 정권이 영화를 정치에 이용하려 드는 것은 매우 위험한 신호이다.
2017-08-18 20:24:27
14.45.172.16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145
2397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이 서로 짜고 뇌물죄 모의할때 안종범이 옆에서 수첩에 받아적었단 말인가?HOT 초병_ - 2017-08-25 1288
2396 광주사태 발단은 정웅 광주사단장과 안병하 전남경찰국장의 간첩짖???HOT 고정간첩 의심_ - 2017-08-25 1437
2395 64억 재산, 윤석열 중앙지검장을 구속하라. 뇌물로 지검장 된 의혹? (1)HOT 중앙지검장이 뇌물?_ - 2017-08-25 1426
2394 김진동, 김재윤 판사님께 바랍니다. (엄격한 증거재판)HOT 엄격한 증거주의_ - 2017-08-24 1332
2393 문죄인 케비넷 문건은 조작된 휴지 덩어리!!!HOT 조작된 휴지 덩어리!!_ - 2017-08-24 1289
2392 군부대를 포위공격한 무장폭도 사격명령 안하면 문죄인은 총살감, 사형대상HOT 총살감, 문죄인_ - 2017-08-24 1204
2391 유승민은 김무성을 절대 믿어서는 안된다HOT 동래지킴이_ - 2017-08-24 1174
2390 친박 살생부 만들어서 작업하고 있는 거 아닌가 의심된다HOT 부산사랑_ - 2017-08-24 1167
2389 전국민 기본소득 지급하라HOT 펌글_ - 2017-08-23 1285
2388 담배-소주에 대해서 한말씀 올립니다HOT 펌글_ - 2017-08-23 1334
2387 10만원권 즉각 발행하시요HOT 펌글_ - 2017-08-23 1270
2386 "재판은 엄격한 법정 증거주의에 의한다" 법정 증거주의 (1)HOT 법정 증거주의_ - 2017-08-23 2489
2385 윤석열,문죄인,박영수 3인 "매관매직죄, 지검장뇌물죄"HOT 매관매직 문죄인타도_ - 2017-08-23 1279
2384 홍준표 "헌법36조, 양성평등 조항은 <남녀평등>으로 명확히 개정해야" (3)HOT 남녀평등_ - 2017-08-22 1582
2383 [북한핵] 일본땅에 가장먼저 터질지도 모른다HOT 펌글_ - 2017-08-20 1321
2382 신불자 200만명 대사면 하라HOT 펌글_ - 2017-08-20 1396
2381 고통분담 긴축재정, 예산30% 삭감하라.HOT 예산30% 삭감하라._ - 2017-08-19 1207
2380 문죄인 탄핵하라. 군부대 사망현장은 안가고 세월호 타령이냐?HOT 세월호 타령 문죄인 _ - 2017-08-19 1245
2379 문죄인은 봉급인상 하지말고, 군부대 사망현장 방문하라.HOT 문죄인 탄핵하라._ - 2017-08-19 1145
2378 봉급인상 필요없다. 문죄인은 군부대 사망현장 방문하라.HOT 봉급인상 필요없다_ - 2017-08-19 1154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