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안철수의 양보는 양보가 아니라 그냥 버린것이다
 무소속열풍_
 2020-02-06 19:46:07  |   조회: 261
첨부파일 : -

안철수가 대략 10여년 전에 박원순에게 서울시장을 선뜻 그야말로 거져
내던지다 시피 양보한것은 양보라는 개념 보다는 그냥 버린것으로
보는것이 타당할것 같습니다

진정한 양보라는 것은 자기도 할수있는 능력이 있지만 그러나 자기보다 더 나은
사람을 위해서 양보를 한다던지

아니면 자기는 더 큰 목표가 있기 때문에 더 큰 목표를 위해서 양보를
할때만 진정한 양보의 의미가 있는것이지

만일 안철수는
서울시장을 할수 있는 능력이 없기 때문에 또는 서울시장을 할 맘이
없어서 양보한 경우라면 진정한 양보의 의미로 볼수가 없다는것 입니다

그당시 정치 왕초보 안철수가 과연 서울시장직을 수행할 자신감이
있었는지 의문 입니다

그당시 많은 사람들이 말하길 안철수가 서울시장을 양보한다는 의미는
대선이 목표였기 때문에 서울시장은 양이 차질 않아서 대선후보 라는
더 큰 목표가 있기 때문 이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많았지만

그러나 그 이후 안철수는 1년여 시간이 지나도록 대선출마에 대해서
도무지 이도저도 아닌 태도로 국민들을 답답하게 만든적이 있습니다

그당시 정치 왕초보 안철수가 과연 대통령직을 수행할 자신감이
있었는지 의문 입니다 

그당시 드디어 대선이 몇달 앞으로 다가 왔지만 안철수는 도대체 대선에
나가겠다는 것인지 아닌지 여전히 우유부단한 테도로 일관 하다가

빗발치는 국민들의 입장표명 요구와 국민들의 분노가 치밀듯 하자
안철수는 억지로 마치 끌려가듯이 엉성한 기자회견을 한적이 있지만

그러나 그 이후에도 문재인과 단일화 과정을 보면
도무지 안철수는 대선후보로 나가겠다는 강한욕심과 의욕이 없고

우유부단한 태도로 일관하다가 결국은 문재인과 경선도 치루지 않고
그냥 싱겁게 거져 양보해 버리고 말았는데

안철수의 그러한 욕심없고 의욕없는 싱거운 태도는
진정한 양보라기 보다는 아직은 서울시장이나 대통령직을 수행할
자신감이 없어서 그냥 버린것으로 보는것이 타당하다고 본다면
그런 경우는 진정한 양보로 볼수가 없다는것 입니다 

안철수는
그 이후 자기가 양보한 박원순과 서울시장 대결에서 졌고

또한 자기가 양보해서 대선후보가 되었던 문재인과 대선에서
대결해 또 졌습니다

안철수의 그러한 태도는 푼수짓이라 비판받아 마땅하다고 봅니다

자기가 서울시장 막강 1위로 떠올랐을때 싱겁게 거져 양보하고
자기가 대선후보 막강 1위로 떠올랐을때 싱겁게 거져 양보하고

나중에 그들에게 선거 대결에서 패하고 말았으니
그게 도대체 무슨 꼴이며 무슨 장난 입니까

 

2020-02-06 19:46:07
211.168.146.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2628
3157 최근의 대한민국 상황과 미래통합당을 보고 든 생각HOT 커피좋아_ - 2020-03-01 356
3156 1월말에 대구 동성로에 중국인 관광객과 중국인 수학여행단 1000명이 대구에 왔답니다. (1)HOT 타도공산당_ - 2020-02-24 856
3155 배신자들을 공천에서 다 떨어뜨려야 한다HOT 신비로운사람_ - 2020-02-22 454
3154 손학규 발언 때문에 식당영업 침체된거 아녀 ? (1)HOT 총선행보_ - 2020-02-17 666
3153 이낙연과 황교안은 지하철에서 무엇을 느꼈나 ?HOT 총선행보_ - 2020-02-17 465
3152 박근혜 대통령-최서원이 공범이라고? 그런데, 이익 배분율이 0 : 100 이냐???HOT 초병_ - 2020-02-15 312
3151 [전자개표기] 엄청난 충격발언 !!HOT 펌글_ - 2020-02-15 1067
3150 [총선전과자] 엄청난 충격발언 !!HOT 펌글_ - 2020-02-15 292
3149 [안철수] 2가지 자신감HOT 세상만사_ - 2020-02-12 293
3148 [수개표] 끝까지 안할것 이라면HOT 세상만사_ - 2020-02-12 321
3147 [대통령] 백날 바꿔봐야 도루묵HOT 세상만사_ - 2020-02-12 198
3146 이번 크루즈 대량 폐렴환자HOT 바이러스조심_ - 2020-02-08 189
3145 코로나 대처에 무능한 문재인 정권HOT 김정환_ - 2020-02-06 276
3144 안철수의 양보는 양보가 아니라 그냥 버린것이다HOT 무소속열풍_ - 2020-02-06 261
3143 정몽준, 종로출마 하시요HOT 무소속열풍_ - 2020-02-06 259
3142 안철수야 말로 정치를 농락하고 희화화 한다HOT 정치와세상_ - 2020-01-29 520
3141 차라리 박근혜 신당을 내걸면 대박날수도HOT 제3자의시각_ - 2020-01-29 474
3140 “박근혜, 총선 메시지 낸다면 통합의 메시지 될 것”HOT 문화일보기사_ - 2020-01-29 442
3139 정동영 "안철수, 국민의당 쪼갠 것 후회할 것"HOT 프레시안뉴스_ - 2020-01-28 526
3138 이래도 수개표를 안할껀가 ?HOT 인터넷뉴스_ - 2020-01-28 452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