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고려국(高麗國:918-1393) 35대 국왕 이성계(李成桂)
 김민수_
 2014-02-02 08:54:48  |   조회: 2900
첨부파일 : -
고려국(高麗國:918-1393) 35대 국왕 이성계(李成桂)







http://blog.naver.com/msk7613








1392년 7월 12일 시중(侍中) 배극렴(裵克廉) 등이 왕대비(王大妃)에게 아뢰기를 “지금 고려국(高麗國) 34대 국왕 공양왕(恭讓王:1389-1392)이 혼암(昏暗)하여 임금의 도리를 이미 잃고 인심도 이미 떠나갔으므로, 사직(社稷)과 백성의 주재자(主宰者)가 될 수 없으니 이를 폐하기를 청합니다.”하였다. 마침내 왕대비의 교지를 받들어 공양왕을 폐하기로 일이 이미 결정되었는데, 남은(南誾)이 드디어 문하 평리(門下 評理) 정희계(鄭熙啓)와 함께 교지를 선포하니, 공양왕이 부복(俯伏)하고 명령을 듣고 말하기를, “내가 본디 임금이 되고 싶지 않았는데 여러 신하들이 나를 강제로 왕으로 세웠다. 내가 성품이 불민(不敏)하여 사기(事機)를 알지 못하니 어찌 신하의 심정을 거스린 일이 없겠는가?”하면서, 이내 울어 눈물이 두서너 줄기 흘러내리었다. 마침내 왕위를 물려주고 원주(原州)로 가니, 백관(百官)이 전국새(傳國璽)를 받들어 왕대비전(王大妃殿)에 두고 모든 정무(政務)를 나아가 품명(稟命)하여 재결(裁決)하였다. 7월 13일(임진)에 대비(大妃)가 교지를 선포하여 이성계를 감록국사(監錄國事)로 삼았다. 7월 16일(을미)에 배극렴 등이 문을 밀치고 바로 내정(內庭)으로 들어와서 국새(國璽)를 청사(廳事) 위에 놓으니, 이성계가 두려워하여 거조(擧措)를 잃었다. 이천우(李天祐)를 붙잡고 겨우 침문(寢門) 밖으로 나오니 백관(百官)이 늘어서서 절하고 북을 치면서 만세(萬歲)를 불렀다.





1392년 7월 17일 고려국(高麗國:918-1393) 35대 국왕 이성계(李成桂)가 수창궁(壽昌宮)에서 고려국(918-1393) 35대 왕위에 올랐다. 7월 28일 고려국(高麗國:918-1393) 35대 국왕 이성계(李成桂)가 중외(中外)의 대소 신료(大小 臣僚)와 한량(閑良)·기로(耆老)·군민(軍民)들에게 교지를 내리기를 “왕은 이르노라. 하늘이 많은 백성을 낳아서 군장(君長)을 세워, 이를 길러 서로 살게 하고, 이를 다스려 서로 편안하게 한다. 그러므로, 군도(君道)가 득실(得失)이 있게 되어, 인심(人心)이 복종과 배반함이 있게 되고, 천명(天命)의 떠나가고 머물러 있음이 매였으니, 이 것은 이치의 떳떳함이다. 나는 덕이 적은 사람이므로 이 책임을 능히 짊어질 수 없을까 두려워하여 사양하기를 두세 번에 이르렀으나, 여러 사람이 말하기를, ‘백성의 마음이 이와 같으니 하늘의 뜻도 알 수 있습니다. 여러 사람의 요청도 거절할 수가 없으며, 하늘의 뜻도 거스릴 수가 없습니다.’ 하면서, 이를 고집하기를 더욱 굳게 하므로, 나는 여러 사람의 심정에 굽혀 따라 마지못하여 왕위에 오르고, 나라 이름 국호(國號)는 그대로 고려(高麗)라 하고 의장(儀章)과 법제(法制)는 한결같이 고려의 고사(故事)에 의거하여 하라."하였다.
2014-02-02 08:54:48
180.230.103.5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7899
730 RE ★ 민주당의 고질병, 장외투쟁은 왠 말인가? ★HOT 김 루디아_ - 2014-02-19 3053
729 이석기보다 민주당 청소가 시급하다.HOT 종북타도_ - 2014-02-18 2902
728 새정치연합이라...HOT 종북타도_ - 2014-02-17 2858
727 박원순을 퇴치해야 하는 이유 (1)HOT 종북타도_ - 2014-02-16 2925
726 [펌글] UFO와 외계인 실제 목격담HOT 싸인_ - 2014-02-15 2851
725 김현철 들여다보기HOT 종북타도_ - 2014-02-15 2871
724 당에 계파가 있어선 안된다HOT 종북타도_ - 2014-02-15 2998
723 박근혜 김정은 정상회담 추진하라HOT 펌글_ - 2014-02-15 2942
722 [대한민국] 3가지 의문점HOT 포인트_ - 2014-02-15 2817
721 전두환 차남은 정치에 참여 하시요HOT 정치_ - 2014-02-15 2913
720 [핵전쟁] 1년안에 대폭발할 가능성 크다HOT 지구촌_ - 2014-02-14 2793
719 민주당은 간판내릴때 됐다HOT 종북타도_ - 2014-02-14 2783
718 대한해(大韓海:Daehanhae) Sea Of Korea 독도(獨島Dokdo) 단독(單獨) 표기(表記) 환원(還元)해야HOT 김민수_ - 2014-02-14 2818
717 민똥당은 들어봐라HOT 종북타도_ - 2014-02-14 2879
716 ★ 소치에 울려퍼진 애국가와 이상화의 흘린 눈물★HOT 김 루디아_ - 2014-02-13 2792
715 염전노예는 계속된다.HOT 종북타도_ - 2014-02-12 2897
714 ★ 정몽준의원, 당의 화합이 먼저다, 자중지난은 공멸이다.★.HOT 김 루디아_ - 2014-02-12 2903
713 안랩의 결산 꼬락서니 보고나니 (1)HOT 종북타도_ - 2014-02-12 2848
712 파란병의 비밀, 커피혁명. (1)HOT 인사이트_ - 2014-02-12 4212
711 ★ 인사는 만사다 ★HOT 김 루디아_ - 2014-02-11 3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