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박근혜 대통령 지지층의 이탈이 드디어 시작되었다
 원조친박_
 2013-11-22 14:34:02  |   조회: 2264
첨부파일 : -
박근혜 대통령 지지층의 이탈이 드디어 시작되었다.

박근혜 대통령 지지층이 서서히 이탈하기 시작하고 있다. 이탈원인으로는 답답한 국정운영과 인사실패 그리고 근본적으로 지지층과 소통 부재로 꼽히고 있다.

그동안 박근혜 대통령을 만들기 위해 10년 정도 희생하며 각종 유혹과 박해와 어려움 속에서도 계속 도와 왔다는 한 인사는 “현 박근혜정부의 답답한 모습에 크게 실망한다며, 전에는 이춘상 보좌관을 통해 문제점을 소통했는데 이춘상 보좌관이 고인이 되고 나서 일체 소통이 끊어졌다”고 안타까움을 표출했다.

적극적인 지지층과도 소통이 안 되는데 어떻게 국민들과 소통하고 반대하는 사람들과 소통이 가능하겠냐며 불통을 반문 했다.

특히, 지금 현 정국은 여야간 좌우간의 전투가 벌어져 피를 흘리고 있으며, 북한의 선전선동으로 남남갈등은 더더욱 사태가 악화 되어가고 있으며, 이런 국가 비상시기에 청와대나 정부 새누리당 누구하나 나서서 적극적으로 대응하거나 싸우지도 못하고 전투력은 고사하고 전략전술도 없다며 한탄 했다.

이런 전반적인 국정운영 상항을 보면 결국 박근혜 대통령을 만든 것은, 그동안 묵묵히 오랜 시간 국가를 위해 희생하며 뒤에서 외곽에서 솔선수범하며 박근혜 대통령을 대신하여 야당과 종북 좌파와 싸워온 적극적인 지지층인 애국 논객과 애국 인터넷 신문들 덕이란 것을 분명히 알아야 한다고 강하게 말했다.

또한, 자신(박근혜)을 대신해 개인 돈을 써가며 선거 전과자까지 되어가며 온몸으로 국가를 위해 희생하며 대통령을 만들었는데, 나 몰라라 나는 빛이 없다며 배은망덕한 행동을 하는 것은 도저히 참을 수 없다고 말하며, 그동안 이춘상 보좌관 말만 믿고 조용히 도운 것이 후회스럽다고 했다.

그리고 정말 헌신적으로 외곽에서 묵묵히 박근헤를 도운 사람들은 대통령취임식 때도 초청장하나 받지 못했고, 설날 추석날 선물도 하나 받지 못했다고 말하며, 더더욱 웃기는 것은 그동안 노고에 고맙다는 말 한마디 듣지 못했다고 했다. 이런 것을 꼭 받자고 도운 것은 아니지만 나라 돌아가는 꼴이 하도 화가 나서 이제는 도저히 못 참겠다고 했다.

또 다른 인사는 “마지막으로 지금까지 이런 모든 문제는 이춘상 보좌관이 없기 때문에 일어난 일이라며, 그의 죽음을 너무나 안타깝다”며 주장하며, 지금 중요한 것은 그동안 이춘상 보좌관이 하던 역할(적극적인 지지지 조직, 인터넷신문, 뉴미디어 관리 등)을 대신하는 사람이 청와대에 전혀 없다는 것이라고 했다.

이 인사는 자신이 적극 나서서 사람들을 챙기고 단합하는 일을 하려고 했지만, 다들 박 대통령에게 많이 섭섭하게 생각하며, 당신도 박 대통령 때문에 정치보복을 당해 전과자까지 되었지만 감사인사는 물론 지금까지 명예회복을 위한 사면복권도 시켜주지 않았다며 짝사랑 그만하고 이제 정치인들에게 그만 속자고 하드라는 것이다. 이 인사는 그러면서 적극적인 지지층이 점점 없어지고 종북 좌파들이 더더욱 날뛸 것인데 앞으로 박근혜 정부가 분명히 한번은 위기가 올 것인데 그때 무너지는 게 아닌지 크게 걱정 했다.
2013-11-22 14:34:02
58.141.200.24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5965
317 1395(태조 3)년 태묘, 경복궁 낙성(落成) 1422년(세종 4년) 한성(漢城) 낙성(落成)HOT 김민수_ - 2013-11-23 2250
316 ★여러분, 이럴수가 있습니까?......★ (2)HOT 김 루디아_ - 2013-11-23 2236
315 2015년 학력고사 출제될 문제(20점 문제입니다)HOT 낭만신사_ - 2013-11-23 2264
314 수도방위사령부에서 이등병을 사살했습니다HOT h5724_ - 2013-11-23 2409
313 박근혜 대통령 지지층의 이탈이 드디어 시작되었다HOT 원조친박_ - 2013-11-22 2264
312 RE 원조친박님, 인내심을 가지고 기다리십시요. (1)HOT 김 루디아_ - 2013-11-24 2145
311 ★ 분노는 한계를 넘어....★HOT 김 루디아_ - 2013-11-22 2161
310 ★ 대한민국 국민다워야 할 이유 ★HOT 김 루디아_ - 2013-11-22 2208
309 ★ 내일, 긴급 비상경호령 발동 ★ (1)HOT 김 루디아_ - 2013-11-17 2265
308 ★ 국가반역과 애국의 차이 ★HOT 김 루디아_ - 2013-11-16 2283
307 한성(漢城)의 북서쪽 치성(雉城), 북대문(北大門:홍지문(弘智門)), 탕춘대(蕩春臺)HOT 김민수_ - 2013-11-15 2284
306 1900년 7월 친왕(親王) 책봉 이후 이은의 어머니 귀인 엄씨만 빈(嬪),비,귀비로 진봉HOT 김민수_ - 2013-11-15 2390
305 청와대를 대통령궁(大統領宮:Daetongnyeonggung)으로 개칭해야 (1)HOT 김민수_ - 2013-11-14 2316
304 1894년 12월 - 1897년 10월 대군주 폐하(大君主 陛下) 왕후 폐하(王后 陛下)HOT 김민수_ - 2013-11-14 2329
303 고조 광무제(高祖 光武帝:1897-1919) 러시아 공사관인 아국 공사관(俄國 公使館) 이어(移御)HOT 김민수_ - 2013-11-13 2260
302 한성(漢城) 4대문은 흥인지문, 돈의문, 숭례문, 홍지문HOT 김민수_ - 2013-11-13 2739
301 왜군(倭軍)이 전과(戰果) 보고용으로 임진왜란,정유재란에 조선인들의 코와 귀를 베어 가 묻은 비이총(鼻耳塚)HOT 김민수_ - 2013-11-13 2839
300 책<교과서속 진화론 바로잡기>에서 아미노산을 생성했던 밀러의 실험은 틀렸다.(진화설은 틀렸다.)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3-11-12 2253
299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신기루라고 고백했다.(현대물리학을 침몰시켜서 복음을 전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3-11-12 2286
298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E=mc^2은 광속도 가변(가감)의 원리에 의해서 E=m(c^2 - v^2)이 된다.(속도 벡터 이용)HOT 크리스천의 으름으로_ - 2013-11-12 2202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