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공양왕 사초(史草) 열람, 이행(李行) 국문(鞫問)한 이성계
 김민수_
 2013-08-21 20:39:46  |   조회: 2505
첨부파일 : -
공양왕 사초(史草) 열람, 이행(李行) 국문(鞫問)한 이성계







 http://blog.naver.com/msk7613






1393년 1월 12일 사헌부에서 고려국 35대 국왕 이성계에게 상언(上言)하였다. “전 예문춘추관(藝文春秋館) 학사(學士) 이행(李行)이 일찍이 고려국 34대 국왕 공양왕(恭讓王)의 지신사(知申事)가 되어 직책이 사관 수찬(史官 修撰)을 겸했는데도 이색(李穡)과 정몽주(鄭夢周)에 아첨하여 우리 주상 전하께서 신우(辛禑)·신창(辛昌)과 변안열(邊安烈)을 죽였다고 거짓으로 꾸며서 썼사오니 청하옵건대 직첩(職牒)을 회수하고 국문(鞫問)하여 논죄(論罪)하소서.” 고려국 35대 국왕 이성계가 이를 윤허하였다. 이보다 먼저 시중(侍中) 조준(趙浚)이 춘추관(春秋館)에 앉아서 고려국 34대 국왕 공양왕(恭讓王)의 사초(史草)를 열람하다가 이행이 기록한 글에, “윤소종(尹紹宗)이 이숭인(李崇仁)의 재주를 꺼려서, 조준에게 알려 이숭인을 해치려고 하였다.”는 말이 있음을 보고, 조준이 해를 가리켜 맹세하기를, “윤소종의 말을 듣고 이숭인을 해치려고 하였다는 것은 하늘의 해가 증명하고 있다.”고 하면서, 나아가 이성계에게 고(告)하니, 고려국 35대 국왕 이성계가 명하여 무진년 이후의 사초(史草)를 바치게 하고서 친히 이행의 기록한 사초(史草)를 열람하니, 변안열과 신우·신창 부자(父子)를 목 베인 일들을 모두 이성계를 지척(指斥)하여 죄도 없이 살해당했다고 하였다. 고려국 35대 국왕 이성계가 말하기를, “변안열은 대성(臺省)에서 죄주기를 청하니 공양왕이 문득 목 베기를 허가했으므로 내가 미처 이를 중지할 것을 청하지 못하였으며, 우(禑)와 창(昌) 부자(父子)는 백관(百官)과 나라 사람들이 합사(合辭)하여 목 베기를 청하므로, 공양왕이 이를 윤허했으니 나는 처음부터 살해할 마음이 없었는데 작은 선비가 어찌 이 지경에 이르렀는가?”하면서 이에 헌사(憲司)에게 국문(鞫問)하기를 허가하였다.





처음에 고려 왕조의 공민왕이 아들이 없었으므로, 신돈(辛旽)의 간사한 계책에 의혹되어, 신돈의 아들 우(禑)를 궁녀(宮女) 한씨(韓氏)가 낳았다고 일컫고, 나이 9세에 강녕대군(江寧大君)으로 책봉하여 왕대비(王大妃)의 궁전에 두었었다. 뒤에 공민왕이 갑자기 세상을 떠나자, 이인임(李仁任) 등이 이에 공민왕의 부정(不正)한 뜻을 탐색(探索)하여 우(禑)를 세워 군주로 삼았었다. 무진년에 위화도에서 군사를 돌이키던 날에 전하께서 다시 왕씨(王氏)를 세우려고 하니, 조민수(曺敏修)가 이색(李穡)의 말을 써서 우(禑)의 아들 창(昌)을 세우기를 의논하니 변안열은 우(禑)의 장인(丈人) 이임(李琳)에게 가담하여 우(禑)를 맞이하기를 꾀하여, 정상(情狀)이 현저하였었다. 뒤에 공양왕이 왕위에 오르자, 대성(臺省)에서 변안열에게 죄주기를 청하니 공양왕이 이를 윤허했으므로, 헌사(憲司)에서 즉시 그 관리를 보내어 배소(配所)에 가서 목 베었으니, 이성계가 듣고 이를 중지시키고자 하였으나 미치지 못하였다. 우(禑)와 창(昌) 부자(父子)는 대소 신료(大小臣僚)들이 형(刑)에 처하여 화근(禍根)을 근절시키기를 청하므로 공양왕이 이를 윤허했던 것인데 전 예문춘추관(藝文春秋館) 학사(學士) 이행(李行)이 공양왕의 근신(近臣)이 되어 사건의 본말(本末)을 바른 대로 쓰지 아니하였기 때문에 국문(鞫問)을 받게 된 것이었다.
2013-08-21 20:39:46
39.118.16.7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50574
370 부정선거 공범 박그네 상득이도 풀어준다 (1)HOT 공안조작당_ - 2013-09-01 2387
369 ★ 쇠도 달았을때 두들겨라 ★HOT 김 루디아_ - 2013-09-01 2444
368 이석기를 용공조작 부정선거물타기하는 진짜 빨갱이들 (1)HOT 국민_ - 2013-08-30 2397
367 국헌문란죄 및 국가전복 내란음모죄 란 ?HOT 김 루디아_ - 2013-08-29 2582
366 문화부 국립박물관 문화재청 정관계 문화계 유력 인사 및 직원의 가족,친족,동문 채용HOT 김민수_ - 2013-08-29 2653
365 ★ 이석기 끝까지 추적하여 국가음모내란죄로 즉각 체포하라★ (1)HOT 김 루디아_ - 2013-08-28 2566
364 박근혜대통령이 김한길혼자의 대통령인가?HOT 김루디아_ - 2013-08-28 2389
363 다음 대선에는 이런 공약을 한 후보를 뽑읍시다HOT 서초구민_ - 2013-08-28 2450
362 글쓰기 자유게시판 23군데 추천HOT 프리논객들_ - 2013-08-27 2464
361 ★큰일 납니다, 절대 단둘이는 안되십니다.★ (1)HOT 김 루디아_ - 2013-08-27 2392
360 삼성서울병원, 임상시험 설명회HOT 정성훈_ - 2013-08-27 2353
359 대사(大祀) 중사(中祀) 소사(小祀)HOT 김민수_ - 2013-08-27 2505
358 함경북도(咸鏡北道) 온성군(穩城郡)의 북해(北海:함경북도와 북간도 사이의 바다)HOT 김민수_ - 2013-08-27 2406
357 정조(正祖)가 선희궁(宣禧宮) 배알(拜謁) 후 오르는 세심대(洗心臺)HOT 김민수_ - 2013-08-26 2654
356 <신문1면> 박근혜 관련 충격속보HOT 신문기사_ - 2013-08-26 2309
355 [DMZ평화공원] 최종결과 미리발표HOT 디엠젣_ - 2013-08-25 2409
354 시리아 사린까스 미국소행일수도HOT 정곡_ - 2013-08-25 2363
353 안산시는 프로축구단 인수 즉각 중단하라HOT 시민들_ - 2013-08-25 2396
352 책<교과서속 진화론 바로잡기>에서 아미노산을 생성했던 밀러의 실험은 틀렸다.(진화설은 틀렸다.)HOT 크리스천(오늘 주일)_ - 2013-08-25 2336
351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신기루라고 고백했다.(현대물리학을 침몰시켜서 복음을 전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3-08-25 23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