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충격속보> 민주당 경천동지할 폭탄발언
 빠른뉴스_
 2013-06-22 13:18:57  |   조회: 2587
첨부파일 : -
민주당에서 18대대선 바로 직전에 불거졌던 문재인 노무현
NLL 발언을 몽땅 까발리자고 자진해서 경천동지할 폭탄발언을 했습니다


=======================================


18대대선 직전 NLL문제가 혹시라도 만에 하나라도 국정원 북한 새누리당의
뭔가 사전 교감이 있었던 합작품으로 흑막이 밝혀 지기라도 한다면 박근혜는
남은 임기에 엄청난 타격을 입게 될것이 뻔하기 때문에 아무쪼록 NLL발언의
진상규명에 한점 의혹이 없도록 밝히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 합니다


=======================================


18대대선을 바로 코앞에 두고서 하필이면 왜 이때 노무현 문재인의 NLL발언을
새누리당에서 터트리고 나왔는지 적지않은 국민들은 대단한 의구심을 가지고
있었으며 그와같은 의도는 바로 대선후보인 문재인에게 타격을 주고자 하는 의
도가 아니었는가 하는 의혹을 제기하는 사람들이 많았었습니다


======================================


때마침 18대대선을 코앞에 두고서 북한의 어선들이 서해 NLL부근을 집중적으로
넘나들면서 NLL문제를 부각시키더니 곧이어 터진것이 바로 새누리당 정문헌
의원의 NLL파동 입니다 뭔가 짜여진듯 거시기한 부분에 상당한 의혹을 제기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


18대대선을 코앞에 두고서 많은 사람들은 선거때마다 등장하는 이른바 북풍
공작을 염려하는 사람들이 많았었습니다 그런데 이번 18대대선 바로 직전에
북한에서 서해 NLL지역에 어선들을 집중적으로 넘나들게 한부분은 혹시라도

18대대선에 영향을 끼치고자 또는 문재인의 NLL발언을 염두에 두고서 문재인
에게 타격을 주고자 의도했던 행위가 아니었는가 하는 의혹을 제기하는 사람
들도 적지않게 있었습니다


========================================


18대대선 바로 직전에 이와같은 NLL문제가 폭탄으로 등장할려는듯 하다가
다시 수구러든 이유에 대해서 적지않은 사람들이 생각하길 당시 문재인
후보가 박근혜 후보에게 일단 여론조사에서 뒤지고 있었기 때문으로 진단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만일 문재인 후보가 박근혜 후보를 여론조사에서 이기고 있었다면 아마도
문재인에게 타격을 주고자 문재인 노무현의 NLL파동을 국가적으로 엄청나게
이슈화 시켯을 것으로 보는 시각도 많았었다는것 입니다

이부분에 대해서 혹시라도 북한이 국정원에게 뭔가 보이지 않는 도움을
주고 싶었을지도 모른다는 의혹을 제기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북한은 박근혜와 문재인중 아마도 속으로는 은근히 박근혜를 더욱 지지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는 사람들도 적지 않습니다


============================================


북한 김정은 세습정권은 자기들의 세습을 대내외적으로 어느정도 합리화
시키기 위한 일환들이 많지만 그중에서도 남한의 박근혜 당선을 통해서
남한도 결국은 박정희 세습정권이나 다름 없다는 것을 알리고 싶어서 라도
일단 박근혜를 지지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는 사람들도 제법 많습니다


============================================


지난 18대대선에서 재검표에 침묵했던 민주당이
드디어 이번에 재검표카드 말고 NLL 카드를 빼들었는지도 모를일 입니다

대선직후 재검표 카드는 혹시라도 아닐경우 낭패를 걱정해서 그런가
민주당은 침묵으로 일관 했었는데

이번에 NLL카드를 까발려서 만일 뭔가 공작정치가 꼬투리라도 잡힌다면
민주당은 정권퇴진 운동이라도 벌릴 태세인것 같습니다

민주당이 대선직후 재검표 카드를 침묵하고 이번에
NLL카드를 들고 나오는 것은 뭔가 노련한 부분이 있는것 같기도 합니다

솔직히 재검표 카드는 조금 불안한 문제가 있기도 하지요
혹시라도 만일 아닐경우 낭패가 따르게 되지만

NLL문제는 어떤 경우라도 여러모로 새누리당에 타격이 더 클것 같습니다


==============================================


NLL에 대한 가장 충격적인 대 국민정서는

노무현 문재인의 NLL발언의 구체적인 내용이 충격적인 것이 아니고
솔직히 국민들은 NLL 포기발언이고 나발이고 그런데 큰 관심 없습니다
단,일부 보수들만 엄청 큰일난것 처럼 개난리를 칠뿐 입니다


NLL문제가 대부분의 국민들에게 가장 충격적으로 다가오는 부분은
바로 18대대선에서 대선개입의 의도가 있었느냐 없었느냐가 본질이며
그부분에 국민들은 큰 관심과 엄청난 분노가 클것으로 진단이 됩니다

더구나 만에 하나라도 혹시라도 국정원 북한 새누리당이 그부분에
연관이라도 있었다면 국민들은 엄청난 분노가 치밀게 될것 같습니다


===========================================


북한에서 박근혜 정부를 엿먹이고 골탕먹이기 위해서 혹시라도
NLL문제에 북한과 국정원과 새누리당과 뭔가가 있었던 것처럼 허위로
폭로할 가능성도 있는데 그부분은 각별히 경계할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2013-06-22 13:18:57
211.40.16.16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854
97 세조가 친국(親鞫) 후 교서(敎書)에 공식 발표한 난신(亂臣)HOT 김민수_ - 2013-07-13 2622
96 문화부 회계로부터 무상으로 국유재산의 관리권을 이관받는 관리환을 하여 국립고궁박물관 분관을 사간원(司諫院) 규장각(奎章閣) 터에 개관해야HOT 김민수_ - 2013-07-12 2691
95 명성황후(明成皇后)를 칼로 몸에 상처를 내고 엽기적으로 욕보이는 오욕(汚辱)하며 살해한 일본 군경(軍警)HOT 김민수_ - 2013-07-12 2687
94 1904년 4월 일본군 경운궁(慶運宮) 방화(放火) 중화전(中和殿) 태극전(太極殿) 소실(燒失)HOT 김민수_ - 2013-07-12 2776
93 시제 축문(時祭 祝文) 묘제(墓祭) 축문(祝文) 기제(忌祭) 축문(祝文)HOT 김민수_ - 2013-07-12 6341
92 [김정은-안철수] 둘중하나 개박살 난다HOT 인터넷글_ - 2013-07-11 2381
91 삼전도(三田渡) 3배9고두례(三拜九叩頭禮) (2)HOT 김민수_ - 2013-07-11 2962
90 의친왕 아들을 황태자로 옹립하여 의친왕을 3대 황제로 추존해야HOT 김민수_ - 2013-07-11 2786
89 게시번호 450번에 대한 이의를 제기합니다.HOT 김 루디아_ - 2013-07-11 2598
88 임진왜란,정유재란에 조선인들의 코와 귀를 베어 가 묻은 비이총(鼻耳塚) (1)HOT 김민수_ - 2013-07-10 2863
87 게시물 번호 448 직각 삭제요망함HOT 김루디아_ - 2013-07-10 2720
86 개성공단 실무회담에 임하는 우리의 자세 (1)HOT 김 루디아_ - 2013-07-10 2696
85 [전두환-노무현] 2가지를 깨우치자HOT SNTMQNSTJR_ - 2013-07-10 2695
84 <쾌도난마> 장윤정 모자 폭탄발언 (1)HOT 축구거목_ - 2013-07-09 2826
83 다까끼 마사오의 삶 (1)HOT 진짜 빨갱이_ - 2013-07-09 2552
82 재궁(梓宮) 칠성판(七星板)HOT 김민수_ - 2013-07-09 2930
81 6·25전쟁은 스탈린이 대한민국 공산화 야욕으로 대한민국을 침공한 3차세계대전HOT 김민수_ - 2013-07-09 2678
80 천리장성(千里長城)과 만리장성(萬里長城)의 중간선이 대한민국-중국 국경HOT 김민수_ - 2013-07-09 2772
79 단종(端宗) 복위(復位) 선동(煽動)한 이개(李塏) 성삼문(成三問) 박팽년(朴彭年) 하위지(河緯地) 류성원(柳誠源) 김문기(金文起) 성승(成勝) 박중림(朴仲林) (1)HOT 김민수_ - 2013-07-07 3045
78 소서(小暑) 삼복(三伏) 유두(流頭)HOT 김민수_ - 2013-07-06 2812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