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묵묵부답이 능사인가?★
 김루디아_
 2013-04-26 13:02:56  |   조회: 2661
첨부파일 : -
김정은 형제여, 묵묵부답이 능사인가???


편의상 존칭을 생략하오니, 형제여, 양헤 하시라......


형제여, 형제여 우리의 사랑하는 김정은 형제여,


진실로 진실로 우릐의 적은 일본이라는것 알지못하는가?......
이제와서 세계가 다 아는 한국침략의 강점 기간동안을
침략이 아니다." 라고 궤변을 토해놓는 일본이 우리의
적이지 북한은 우리의 적이 아니란것을 깨달아야한다



북한과 김정은 형제를 위하여 기도를 하면 그렇게 하염없이
눈물이 쏟아지는 이유를 그대는 아는가????모를것이라.....


그것은 결코 내마음이 아니고 내마음속에 들어와 있는
하나님이 보내신 성령님의 애통하는 모습 이라는것을


사랑하는 형제여, 너무나, 그 영혼 불쌍하여 이렇게 통곡을 하고 있다는것을 아는지, 모르는지.......
.....

우리는 뭉쳐야 하는데, 외세에 의하여, 국토의 허리를 묶어놓은 38선을 타파해야 하며,
우리는 하나 되어 온전한 하나님의 능력으로 자주독립 국가를 형성해야할것이라는거을


사랑하는 김정은 형제여,


부-디 남한과 손잡고 침략자 일본을 무찔르지 않겠는가?......
우리는 남북으로 갈라지고, 서로 총을 겨누며 , 이것이
하나님의 뜻이 아닐진데, 빨리 손에 손을 잡아..그리고
일본의 침략 야욕을 분쇄하지않겠는가?...들을찌어다.........


사실인즉,


우리의 공적은 침략근성에 찌들은 아직도 그 근성을 버리지못하고
야욕에 꿈틀거리는 구렁이 마귀가 지금 막 독을 뿜어내고 있는 것을....
우리는 결코 좌시 해서는 안될것이다. 우리는 하나 되어 함께 무찌르자


김정일 형제는 우리의 피와 살이 섞인 동족이지만 일본은 결코 아니다.


우리는 서로 으르릉거리지말고, 하나가 되어 일본을 무찔러야 할것이다.


개성공단을 정상가동 시켜서 우리 남과 북이 하나되어 부자 나라가 되어서
우리의 영원한 원수 일본 제국주의를 타파하고 그 침략근성을 초토화 시켜야
할것이다. 왜 이곳을 깨닫지 못하는가?...우리는 하나가 되어야만 한다는거을.....


이렇게 대화도 하지않고, 믁믁부답인것은 우리 한민죽의 손실이 얼마나 쿤가를....


남북이 협력하여 탄탄 우리 조국 만들어서 10년 안에 일본을 무찔르지 않겠는가?


사랑하는 우리의 핏줄 감정은 형제여,


영적으로, 경제적으로, 군사적으로 그 개발한 미사일은 국토 방위용과 외세에다,


함부로 깔보지못하게 우리도 핵폭탄이 있다...고 세계를 향하여 호언장담하며,


외쳐야 할것이다. 결코 전투용이 아니라, 과시용이지만 여차직 할시에는 우링


핵폭탄도 발사할수 있다는 경고용이 될수도 있는법, 결코 핵폭탄을 만든것이


나쁜것만이 아니라는 것을 만천하에 알리게 함이요, 또한 하나님의 뜻일것이다.


문제는 언제, 어떻게, 어디에다 사용하는가?..가 중대한것이고 그 핵심인것이다....


사랑하는 나의 형제여, 김정은 형제여, 들을찌어다.....


묵묵부답이 능사가 아닐진데. 나와서 대화의 실마라를 트고 우리가 힘을 합하여
꿈틀거리는 일본의 침략근성야욕을 분쇄 하고 초전 박살을 내야만 하지않겠느가 .......


우린 서로 반목하면, 그만큼 힘의 균형이 깨여지고, 탄력을 받지못함으로 손실
또한 얼마나 큰지,한번이라도 생걱을 해봤단 말인가? 우린 힘을 합하여 하루빨리
개성공단을 정상가동시켜 일본넘들의 야욕침략근성에 쐐기를 박아야 하지않겠는가??


우린 배달 민족, 5000년 의 빛나는 역사를 살려 남과 북이 하나 되어, 함께 같이 일본의 큰
야욕을 분쇄하지않겠느가?.우리는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는 그 진리를 기억하시라?..


순진하고 두뇌가 명석한 김정은 형제여, 나에게 주신 성령의 말씀을 듣을찌어다.........


오ㅡ 주님, 김정은 형제가 잠시 마귀의 영에 사로 잡혀 혼미중에 있은즉, 부-디,


주님이시여, 만군의 여호와시여,


우리의 기도소릴 들으시어 비옵나니, 김정은형제를 하루 빨리 구하여 주옵소서....


김정은 형제의 마음을 움직이는것은 결코 우리 인간의 힘이 아님, 성령님의 무한
하신 하나님의 능력이시온데, 그동안 우리가 범죄한것 다 용서하옵시고 어찌하던지,
사랑의 힘으로만, 결국, 총칼도 아니며, 미시일도 아니며, 핵무기도 아니란것을 부디
깨닫게 하사, 우리의 사랑하는 김정은 형제에개 사랑의 온유함과 절제력을 부디주사
행동하게 하소서......불가능을 가능케 하시는 만군의 천지의 주제이신 주님,, 비옵나니
우리의 기도 소릴 들으소서.....쉬지않고 기도하는 민족의 대 함성이 있습니다.아시지요


부가능을 가능케 하시는 만군의 여호와 주님이시여,


얼마나 이 민족을 사랑하고 계심을 우리가 알고 있나아다.


닫아버린 김정은 향제의 마음과 입을 열어 무엇이 우리 조국을 위한 최선의 방법인가를
깨닫게 하여 주옵시고, 불쌍한 김정은 형제를 구하여주시고,남과 북이 하나되게 하소서.....


우리느 부족하여 할수 없으나, 전지전능하신
하나님께서는 꼭 할수 있다는것을 믿습니다.


오, 주님, 비옵나니,사랑의 아버지 하나님이시여,


우리 민족, 남과 북을 함께 불쌍히 여겨 주소서......




역사의 증인 : 쿼-바디스
2013년 4월26일12시40분am
2013-04-26 13:02:56
121.180.183.9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855
17 ★ 죽으면, 살리라 ★HOT 김루디아_ - 2013-05-15 2602
16 ★청와대, 모종의 음모가 있다.★ (2)HOT 김루디아_ - 2013-05-13 2729
15 ★윤창준사건은 바로 전화위복이 될것입니다.★ (2)HOT 김루디아_ - 2013-05-13 2733
14 왕세자탄강진하도10첩계병HOT 김민수_ - 2013-05-13 2601
13 억울한 일을 임금에게 고발(告發)하는 신문고(申聞鼓)HOT 김민수_ - 2013-05-12 2630
12 ★ 윤창중, 지옥 문 앞에서 돌아오담 ★HOT 김루디아_ - 2013-05-12 2593
11 윤창준 인턴녀 진실공방!! 윤찬중 KO승 (2)HOT 김루디어_ - 2013-05-12 3065
10 ★ 아무래도 이남기 가 수상 하다★HOT 김루디아_ - 2013-05-12 2504
9 ★언론들의 호들갑, , 이대로 좋은가?★ (2)HOT 김루디아_ - 2013-05-11 2926
8 나를 낳아서 잘 키워주신(사람 만드신) 부모님의 은혜에 3년 동안 감사하는 3년상(三年喪)HOT 김민수_ - 2013-05-10 2897
7 외교적 성과를 기대해 봅니다HOT 오바마_ - 2013-05-08 2570
6 ★사랑하기때문에 채찍질도 해야 한다.★HOT 김루디아_ - 2013-05-07 2641
5 시시콜콜 자존심 따질게 따로있지HOT 스마일_ - 2013-05-07 2639
4 문화재보호구역(500m) 안 2층 · 10m 이하로 층고(層高) 제한해야HOT 김민수_ - 2013-05-06 2800
3 창의궁(彰義宮) 효장묘(孝章廟) 의소묘(懿昭廟) 문호묘(文祜廟)HOT 김민수_ - 2013-05-06 2751
2 왕비(王妃)가 헌종(獻種)하는 헌종의(獻種儀)HOT 김민수_ - 2013-05-04 2666
1 세종이 설치한 염초(焰硝)를 굽는 사표국(司표局)HOT 김민수_ - 2013-05-04 2644
0 ★WCC 부산총회가 개최되서는 안되는 이유★HOT 김루디아_ - 2013-05-03 2690
-1 한성(漢城) 4대문 4소문 보신루(普信樓) 원형 복원해야HOT 김민수_ - 2013-05-01 2883
-2 문희상위원장과의 긴급회담 수락하시길 감히 말씀드립니다.HOT 김루디아_ - 2013-04-30 2731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