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북한의 도발은 이렇게 막아야 한다.★
 김루디아_
 2013-03-17 19:22:51  |   조회: 3105
첨부파일 : -
★북한의 도발은 이렇게 막아야 한다★

선현들의 말씀에 의하면, " 짖는 개는 절대로 피할것이 아니라 앞으로 나아가면서, 워리, 워리...부르며, 오히려 더 가까히 가야 한다는것이다. "너 짖어대는것 조곰도 두렵지않다, 난 널 재압할 능력이 있거든....." 하면서 접근하면 제집으로 들어가 숨어버린다는 것이다.

본인도 어떤 집엘 방문했을때 짖어대는 개가 두려워서 뒷거름하면 더 덤비지만, 오히려 "바둑아, 바둑아, 너 왜그러니...하고 접근을 하면, 무서운 개라도 얼마든지 공격을 피할수가 있었던일이 생각난다는것이다.


왜 하필이면 이런 말을 하는가...하면, 북한의 김정은형제를 두고 하는말이다.. 즉 대한민국은 절대로 겁을 먹고 뒷거름을 쳐서는 절대 안된다는것이다. 이런 면에서 박대통령은 일갈을 토하셨으니 아주 잘한것이다.

김정은이는 약관 26세의 젊고, 영웅심에 날뛰는 예측불능의 20대의 피가 끓는 북한의 (공산주의자)지도자이다.

우린 너무 정면으로 대치할것이 아니라, 만약에 한국과 미국을 불바다 운운하는데, ...이것을 감행할시에는 자멸한다는것은 두뇌가 명석한 김정은이는 이미 간파하고 있는것이다.

그러나 앞으로 한두발의 시험과 핵폭탄 공격을 할 소지가 다분이 있는것이다. 영웅심에 불타고 있는 김정은이는 시간을 두고 한두발을 쏘아 올릴것이다. 다소라도 감지가 될시에는 일단은 영평도나, 백령도의 주민들은 대피시키고 그 화를 미리 막아야 한다......

김정은이는 젊은 피가 끓는 약관의 20대의 지도자다. 무서운것이 없다. 물불가리지않고 남한과 미국에 대하여 공포용으로 과시용으로 한두발, 쏘아 올릴 가능성은 배제할수는 없다.

핵폭단을 만드는데 필요한 막대한 자금을 일찍이 지난 정부에서 조달을 해줬기때문에 이제와서 절대로 포기는 하지않을것이다. 개발은 하되 실지로 남한이나, 미국을 향해 불바다 운운했기때문에, 그럴수도 있다는것은 우리 정부로써 유념을 해야 할것이다.

그러나 우리의 기도다 뜨겁게 하늘나라에 상달되어 그 보좌를 움직이는 기도가 되었을때 하나님은 그 핵폭탄을 무용지물로 만들어 전연 사용하지못하게 할수있는것이다.


이것이 바로, 전능의 하나님이시기에 불가능을 가능케 하시는 주님의 능력은 무한하신 것이다. .


그러나, 만군의 여호와 하나님께서는 하실수 있을것인즉, 그 방법과 시기는 오직 주님민이 아시고 계시리라.

우리 크리스쳔들은 쉬지말고 북한을 향하여, 김정은이를 위하여 그 영혼을 불쌍히 생각하고 기도를 뜨겁게 해야 할것이다.

흑암의 세력 즉, 마귀, 사탄이가 지배하고 있는 북한땅을 위하여 우리는 눈물 뿌리며 기도를 지속해야 할것이다.

저 이스라엘의 출애급서건을 상기하시라.....인간의 힘으로 상상이라도 할수 있겠는가?........

만군의 여호와 전능의 하나님, (Almighty God)은 하실수 있는것이다. " 일을 행하시는 주 여호와시여, 너희들은 잠잠하라, 내가 행하는것을 보기만 하라..." 외치신후, 모세가 지팡이를 바다에 내려치신즉, 그 홍해가 얄쪽으로 갈라져 길이 생겼더라....기록되고 있는것이다.

이스라엘민족은 홍해수를 건너, 출애급을 무사히 끝마치고, 뒤따라오던 애급군대는 바닷길이 소실되고 물이 합쳐 바다를 이룩하였으니, 뒤따라오던 애급군 수십만명이 수장되었더러..

이것이 인간의 힘으로 된디고 생각할수가 없는것이다. 죽은자도 살리시고, 산자도 죽게 하시는 전능하신 하나님 (Almighty God)을 아시게 되면 그대로 믿어야 하며, 결코 우린 두려움이 없을것입니다.

우리 대한민국은 북한의 도발에 대하여, 실질적인 준비와 마음의 준비는 물론 단단히 해야 할것이지만, 그렇다고 우리 정부 즉 ,박근혜정부는 현제까지 북한을 향하여 잘 대응하고 있는것이다.

우리 박대통령이 단호하지만 그렇다고 비굴하지않고 북한을 향하여 남한땅 50,000,000만 국민을 보호할 의무와 책무가 있는것이기에 단호하게 북한을 향하여 천명을 한것이다.

몇일전에 북한에서 처음으로 박근혜대통령을 강하게 비난했다는 뉴-스를 접하고, 드디어 나팔을 불기 시작하는구나...하고 그네들(북한측)의 긴박하고 초조함을 여실히 나타내고 있다는것을 감지 할수가 있었다.

문제는 남한에 깔려있는 종북세력들의 잔제들, 즉, 전교조, 정가에 침투되어있는 암암리에 첩자노릇을 하고 있는 위장된 정치세력을 척결해야 할것이다. 우리나라 국시(國是)는 "반공" 그 자체임으로 국내에서 암약하고 있는 종북세력을 색출해내어 북한으로 보내든가, 아니면 세뇌공작을 통해서 대한민국에서 살기를 원하면 그 마음과 사상을 바꿔야 한다...우리는 그들을 미워할것이 아니라 권면을 해야 할것이다. 그 해개모니를 잡고 있는 세력이 바로 민주당의 종북세력이라는것이다........

지금이라도 늦지않았으니, 민주당의 종북세력들은 마음을 고쳐잡으시고, 이 복된 대한민국에서 살려면 하루라도 빨리 회심을 하고
진정한 행복 국가 대한민국품에 안겨야 할것이다.

단, 새정부가 남북통일 기금을 마련하기 위하여 새로운 법을 재정하여 국회에서 통과가 될시에는 아낌없이 민주당에서 북한을 위하여 누구보담 더 많은 통일기금을 헌납함이 마땅할것이다.



역사의 증인:쿼-바디스
2013년 3월17일7.00pm
2013-03-17 19:22:51
121.180.183.9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460
17 협상을 위한 꼼수HOT 참붕어_ - 2013-04-29 2836
16 몽둥이가 필요한 일본HOT 바이크_ - 2013-04-29 2708
15 태묘(太廟) 태묘제(太廟祭) 재지정HOT 김민수_ - 2013-04-28 3680
14 광개토태왕 백제(百濟)와 조공(朝貢)하러 온 왜(倭)를 격파HOT 김민수_ - 2013-04-28 2755
13 용두구미(龍頭龜尾) 거북선 창제한 이순신(李舜臣)HOT 김민수_ - 2013-04-28 2762
12 4.24 보선, 민주당의 완패의 의미HOT 김루디아_ - 2013-04-28 2577
11 탄일(誕日)과 삭망(朔望)은 별다례(別茶禮),영절(令節)은 절사(節祀) (2)HOT 김민수_ - 2013-04-27 2844
10 ★놀라은 새정부의 새작품★ (2)HOT 김루디아_ - 2013-04-27 2731
9 책<교과서속 진화론 바로잡기>에서 아미노산을 생성했던 밀러의 실험은 틀렸다.(진화설은 틀렸다.)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3-04-27 2652
8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신기루라고 고백했다.(현대물리학을 침몰시켜서 복음을 전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3-04-27 2647
7 열역학 제3법칙으로 블랙홀이 증발한다는 호킹 복사는 틀렸다.(호킹의 책<위대한 설계>는 문제있음)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3-04-27 2576
6 ★묵묵부답이 능사인가?★HOT 김루디아_ - 2013-04-26 2659
5 원단(圓壇)은 곧 환구(圜丘)이다HOT 김민수_ - 2013-04-25 2766
4 단군과 신라·고구려·백제·고려 시조(始祖) 치제(致祭) (1)HOT 김민수_ - 2013-04-25 2956
3 ★ 망서림이 어쪔이뇨?..★HOT 김 루디아_ - 2013-04-22 2741
2 대영웅은 스스로 죽음(10.26)을 결정하고 (1)HOT 영웅의눈물_ - 2013-04-17 2962
1 고구려(高句麗) 광개토왕 백제(百濟)와 백제(百濟)에 조공(朝貢)하러 온 왜(倭) 격파HOT 김민수_ - 2013-04-17 2859
0 북한의 차별과 학대HOT 호두_ - 2013-04-17 3039
-1 거지의 암울한 앞날HOT 매일우유_ - 2013-04-17 2690
-2 김정은 형제여, 그 누가 제일 두려운가?HOT 김루디아_ - 2013-04-16 2689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