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문재인 후보가 서민후보가 아닌 것은 확실하다
 정발산_
 2012-12-18 16:32:30  |   조회: 2893
첨부파일 : -
나는 특정 후보에 대해 사실적인 근거에 입각하지 않은 마타도어는 흥미가 없고 믿지도 않는다
그러나 팩트라고 생각되는 근거가 있을 때는 검증이라는 차원에서 흥미를 갖게된다.
오늘 한 인터넷 신문이 문재인 후보의 아들 준용씨에 대한 기사를 실었다
문재인 후보의 아들(82년생) 준용씨는 미국 뉴욕의 파슨스 디자인 학교를 나왔단다
(삼성그룹 딸 이서현씨도 이 학교를 졸업했다)
세계 3대 패션학교 중 한 곳인 이곳의 1년 학비는 6천만원이란다
준용씨는 이곳에 재학하면서 고급 볼보 승용차를 운전하고 다녔고 기숙사가 아닌 별도의 주택에서
학교를 다녀서 연간 총 비용이 1억 정도 추정된단다

준용씨는 이곳을 입학하기 전에는 잘 알려졌다시피 한국고용정보원에 근무했고 취업특혜 논란이
있었다 이 논란 이유는 채용공고 기간이 짧았던 점(단독 응시), A4 3장 이상의 자기소개서를
제출토록 되어 있었지만 12줄 짜리 자기소개서를 제출했고, 무엇보다 졸업증명서를 합격이후
제출한 것이다(도대체 공기관에서 졸업증명서를 합격이후 제출한다는 것이 말이 되는가?)
어느 것 하나 제대로 소명되는 것이 없다

준용 씨는 파슨스디자인스쿨 졸업한 이후 미디어아티스트로 활동하고 있단다
특히 브라질, 뉴욕, 러시아, 스페인, 홍콩, 베이징 등 해외 전시회에 참가하고 있는데 이런 전시회를 하려면 막대한 비용이 드는데 과연 이 돈을 어디서 조달하는지 의구심이 간다 했다. 준용씨는
국내 활동도 활발한데 2011년 하반기 인천문화재단 인천아트플랫폼에 입주작가로 활동을 했다.
당시 인천시장은 민주통합당의 송영길시장이다(꼭 관련이 있는지는 모르겠다)
부산 벡스코에서는 국순당 후원으로 ‘2010 아트에디션’을 개최, 문재인 후보가 직접 내빈으로
참석해 테이프를 커팅했고 2011년 9월에는 광주비엔날레에서 파라다이스그룹이 운영하는
계원예술대 교수 등과 함께 주제전을 했다. 또 2012년 5월에는 경남도립미술관, 창원 ‘산수
디지털을 만나다’에 참여했는데. 당시 경남도지사는 민주통합당의 김두관씨였다.

웬만한 중산층 가족들이 자녀를 미국유학을 보내는 것은 일반적이다.
문재인 후보의 변호사, 청와대 경력 등을 고려한다면 미국 유학을 간 것에 대해서는 논하고
싶지는 않다. 그러나 문재인 후보가 이번 선거에서 1:99의 구도를 주장하며 서민 대통령임을
주장하고 있다 분명히 말하지만 문재인 후보는 절대 서민대통령이라고는 할 수 없다
차라리 중산층 대통령 후보라고 바꾸는 것이 어떨까 한다
그리고 문후보의 아들 준용씨는 분명 일반 가정의 사례는 아닌 것이 확실한 것 같다

http://bignews.co.kr/news/article.html?no=238021
2012-12-18 16:32:30
14.39.130.2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2743
242 문죄인 "선거법254조, 선거운동기간 위반죄"HOT 선거당일 문자메시지_ - 2012-12-19 3125
241 문죄인 "선거운동기간 위반죄(선거법254조)"HOT 선거당일 문자메시지?_ - 2012-12-19 3016
240 문죄인 "공직선거법 254조 위반. 당일 선거운동금지 위반"HOT 불법선거운동 현장 사_ - 2012-12-19 3240
239 ★내일 드디어 투표하는날이 닥아왔습니다.★HOT 김루디아_ - 2012-12-19 3081
238 <속보> "안찰스 19일 평양으로 망명???"HOT 안찰스, 19일 도망 간_ - 2012-12-18 3099
237 <긴급속보> "문죄인 사상구 국회의원 사퇴!!!"HOT 문죄인 국회의원 사퇴_ - 2012-12-18 3224
236 "투표지 분류기 사용거부하라" 인터넷에 연결되어 조작한다.HOT 투표함마다 반드시 2_ - 2012-12-18 3092
235 " 중산층 70%, 다시 잘 살아보세!!! "HOT 중산층 70%, 다시 잘_ - 2012-12-18 2974
234 "투표율 71%, 1시에 당선 윤곽!"HOT 투표율 71%_ - 2012-12-18 3176
233 "근혜가 불쌍하다 " mbc 간부 투신 자살HOT 근혜가 불쌍하다._ - 2012-12-18 3287
232 참관요령 "투표함마다 투표지분류기 반드시 2번 작동요구하라"HOT 1번, 2번 틀리더라._ - 2012-12-18 3087
231 개표시 "투표지분류기 반드시 2번씩 작동요구하라"HOT 일치하면 심사부로 넘_ - 2012-12-18 3091
230 전교조 위원장 출신 교육감?HOT 정발산_ - 2012-12-18 3053
229 도올의 혁세격문?HOT 정발산_ - 2012-12-18 3024
228 문재인 후보가 서민후보가 아닌 것은 확실하다HOT 정발산_ - 2012-12-18 2893
227 우주는 가속팽창하지 않는다.먼 은하를 볼수록 가속팽창하는 것으로 착각하게 된다.(우주나이는 약 7000년)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2-12-18 2893
226 태양에서 오는 빛의 적색이동에 관한 계산으로 우주가 팽창한다는 허블 법칙이 틀렸음을 말한다.(빅뱅이론,인플레이션 우주론등등이 틀렸음)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2-12-18 2904
225 ★두 대선후보의 3차TV토론회를 시청한 소회(所懷)★HOT 김루디아_ - 2012-12-17 2872
224 안보가 중요하다HOT 무명인_ - 2012-12-17 2948
223 복부비만이 위식도역류 질환을 일으킨다 (1)HOT 건협인천_ - 2012-12-17 3224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