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우주는 가속팽창하지 않는다.먼 은하를 볼수록 가속팽창하는 것으로 착각하게 된다.(우주나이는 약 7000년)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2012-12-18 15:40:57  |   조회: 2970
첨부파일 : -
망원경의 성능(분해능)이 뛰어날수록 먼 은하에서 오는 빛을 관찰할수록 우주가 팽창하는 속도가 가속되고 있다고 알게 될 것입니다. 최근 몇년동안 우주가 우리가 알고 있는 팽창속도보다 더 빨리 가속팽창하고 있다는 연구가 있었죠. 2011년 노벨 물리학상의 수상이유인 우주의 가속 팽창은 틀렸으므로 잘못 수상한 것이죠.

앞으로 우주의 팽창속도는 현재보다 더욱 더 급격히 가속되고 있다고 논문 발표가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만일 그런 연구결과가 나왔다면 우주가 팽창하지 않는다는 것을 증거한다고 우리들은 생각해야 할 것입니다.

우주는 팽창하거나 수축하지 않습니다. 우주가 팽창한다는 허블 법칙은 틀렸습니다. 따라서 허블 상수H의 역수로 구한 우주의 나이 약 137억년은 틀렸다고 말할 수 있죠!!!!!
우주가 팽창하지 않으므로 허블 상수H는 존재하지 않으니까요.

은하에서 오는 빛의 적색이동이 일어나는 이유는 빛이 우주공간을 지나면서 빛에너지를 잃어서 빛의 파장이 늘어났기때문이죠. 따라서 빛의 적색이동을 우주의 팽창으로 해석하면 안됩니다.


기존의 빛의 적색이동에 관한 공식
Δλ/λ=v/c ------------ (1)

여기서 Δλ(델타 람다)는 빛의 파장의 변화량, 람다는 빛의 파장, v는 우주의 후퇴속도(시선속도), c는 광속도
(1)식에서 먼 은하에서 지구로 오는 빛의 파장이 늘어나서 빛의 적색이동이 일어난 것과 우주의 넓이에 대해서 다시 생각해야 한다고 봅니다.

허블은 정작 우주가 팽창한다는 것에 대해서 회의적이라고 말했습니다. 따라서 알랜 구스의 인플레이션(급팽창) 우주는 틀렸습니다.
우주는 팽창하지 않으므로 빅뱅 가설도 틀렸다라고 말할 수 있죠.
우주는 회전합니다. 우주의 중심이 있겠죠.


그런데 웜홀과 화이트홀은 존재한다고 생각합니다. 1952년쯤에 아인슈타인-로젠 브리지(다리)가 발표되었죠. 아인슈타인-로젠 다리는 웜홀이라고 생각하면 되죠.

지구 나이(우주,태양,달,별등등)는 제가 2000년 5월 봄에 2~3시간정도 걸려서 공학용계산기로 계산했는데 7000년에 가까웠습니다.
성경 창세기의 아담부터 모세까지 계산을 하고 모세부터 예수 그리스도(구세주;메시아)까지는 대략적으로 계산했죠.

17세기 중엽(1650년)에 아일랜드의 어셔 대주교가 지구는 기원전(B.C) 4004년에 여호와 하나님이 창조하셨다고 처음 말했는데 6016년이 지구의 나이이죠.

4004 + 2012= 6016년

그런데 여기서 1000년정도를 더해서 지구의 나이는 약 7000년이라고 해야 합니다~~~

P.S.(추신): 이곳에 오는 분들이 예수 그리스도(구세주;메시아)와 함께 하기를 바랍니다~~~ (__)

-무명의 크리스천의 충성
2012-12-18 15:40:57
211.61.23.5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49758
242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신기루라고 고백했다.(현대물리학을 침몰시켜서 복음을 전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3-04-27 2731
241 열역학 제3법칙으로 블랙홀이 증발한다는 호킹 복사는 틀렸다.(호킹의 책<위대한 설계>는 문제있음)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3-04-27 2649
240 ★묵묵부답이 능사인가?★HOT 김루디아_ - 2013-04-26 2733
239 원단(圓壇)은 곧 환구(圜丘)이다HOT 김민수_ - 2013-04-25 2849
238 단군과 신라·고구려·백제·고려 시조(始祖) 치제(致祭) (1)HOT 김민수_ - 2013-04-25 3040
237 ★ 망서림이 어쪔이뇨?..★HOT 김 루디아_ - 2013-04-22 2810
236 대영웅은 스스로 죽음(10.26)을 결정하고 (1)HOT 영웅의눈물_ - 2013-04-17 3050
235 고구려(高句麗) 광개토왕 백제(百濟)와 백제(百濟)에 조공(朝貢)하러 온 왜(倭) 격파HOT 김민수_ - 2013-04-17 2935
234 북한의 차별과 학대HOT 호두_ - 2013-04-17 3106
233 거지의 암울한 앞날HOT 매일우유_ - 2013-04-17 2770
232 김정은 형제여, 그 누가 제일 두려운가?HOT 김루디아_ - 2013-04-16 2763
231 몰라서 그러는걸까??HOT 고수_ - 2013-04-15 2854
230 왕대비(王大妃) 성비(誠妃) 원씨(元氏) 능제(陵制) 격상해야HOT 김민수_ - 2013-04-14 2846
229 대한민국(大韓民國)의 원년은 이승만(李承晚) 대통령(大統領) 선출한 1919년HOT 김민수_ - 2013-04-13 2861
228 태묘(太廟) 정전(正殿),영녕전(永寧殿)의 신실(神室)을 증축해야HOT 김민수_ - 2013-04-11 2968
227 일제의 대한국 침략의 상징인 벚꽃을 뽑아 불태워야 (2)HOT 김민수_ - 2013-04-10 5180
226 정은이 고작HOT 그네_ - 2013-04-04 3045
225 최고의 순간 (1)HOT 민들레_ - 2013-04-04 2957
224 홍릉 유릉 대한국 황제릉 재지정,의친왕릉을 제후릉 능제로 격상해야HOT 김민수_ - 2013-04-03 3160
223 권력자 살리기HOT 무명인_ - 2013-04-02 2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