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누가 문재인후보를 마마보이로 전략시켰는가???★
 김루디아_
 2012-12-09 00:35:52  |   조회: 2934
첨부파일 : -
누가 문재인후보를 마마보이로 만드렸었는가?????? ?............

안철수의 재등장이 절대적인 도움이 될것으로 큰 기대를 결었던 문재인후보는 그 이해득실을 따져볼적에
결코 안철수의 재등장은 오히려 현제 처허고 있는 구도에서 마이너스 를 갖어왔을뿐 결코 풀러스의 요소는 없다는것이다. 결과적으로 마마보이라는 정치적 입지를 굳혔을분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는것이다.

안철수의 훈풍은 계속 문재인 후보쪽을 행하여 불어올것인가?.......그렇지않을것이란 중평이다.

많은 정치 평론가들이나 분석가들은 .상당히 회의적이다. 안철수없는 문재인을 생각할수 없을정도로 마마보이로 전락된 것이 오히려 안쓰럽고 첫단추를 잘못 끼워버린 격이 되었다는것이다. 너무 지나치게 의존을
한다는것이다.....

그래서 불명예스럽게도 정치적 미아 가 되어버린 문재인의 갈길은 명확해졌다. 더 이상 안철수를 의존하지말고 독립선언을 해야 할것이다.

혹자는 말하길, 안철수는 차기의 입지를 다지기 위한 외견상 단일화의 결정판이라 하였지만 사실은 그 반대일것이라고 한다.

문재인후보는 어디를 보나 얼띠고 다부진데가 없다. 휘몰이치는 정치적 폭풍우를 어떻게 막을것이며, 어떻게 이를 극복할수있을까????????벌써부터 국민의 걱정이 쌓인다.

오히려 그런 면에서는 박근혜후보의 당찬 외양에 지도자로써 믿음이 더 간다.

또 다른 의견으로는 안철수의 머리회전이 그리 호락 호락 문재인의 생각에 맹목적으로 따라주지않을것이리라 평을 하고 있다.

오히려 그 차기를 바라보는 전초기지다지기와 그영역을 넓히기위한 하나의 술수에 문후보는 말려들어가고 있는 것이 아닌가????라는 평가을 내리는분도 있다. 안철수는 문재인보담 한수 위라는것은 분명하다.

왜 문재인은 그렇게 사람 간장을 태우던 안철수의 귀환을 학수고대하 였을까?????10일밖에 남지않는 대선을 앞두고 과연 문재인한테 무슨 이득을 갖어왔는가?......구지 따지자면 독립성이 결여된 대학생이 엄마의 도움없이는 홀로 서기가 안되는 약체 아들격인 문재인과 민주당이 되었다고 이미 국민의 일각에선 진단을 내리고 있는것이다. 대세는 박근혜후보한테 확실히 밀리고 있다는것이다.

왜 남자답게 홀로서기는 못하고 어느때까지 모유에 매여달려야 하는 마마보아로만 움직여야 하는가??
참 안쓰럽다.

오늘도 대학가와 KOEX로 독자 보폭을 넓히고 있던 안철수의 입에서는 결코
한마디의 문후보를 돕겠다는 언질은 나오지않았다고 언론들은 보도하고 있다.

어저께도 부산에서, 한마디의 문후보를 힘끝 도와달라는 말도 없었지만 문후보가 허그(Hug)를 할랴고 하였으나, 슬그머니 팔을 뺐다던가, 또 악수를 할랴는 문제인의 손목을 슬그머니 놨다던가…..등등…..TV조선에서 예리한 정치평론가들의 설왕설래가 있었다. 아무리 생각을 해도 그 꿍꿍이속을 가늠할수 없다는것이다.

그말을 듣고 특히 윤창중 컬럼니스트의 논평을 빌리자면 시청자로 하여금 유쾌한 웃음을 자아내게 하고 조곰도 지루하지앟고 견직되지아니하고 유모러스하게 시국대선정국을 멋지게 분석하며,잘 전개해가는 그 솜씨는 일품이였고 어느덧 나도 그분의 열열한 펜이 되었다.는것을 실감했다.”


날씨는 무척 추웠다. 눈보라가 휘날리는 흥남 부두가 아니라 삭풍이 몰아치는 오후 3시의 광화문 광장의 세누리당 유세장의 풍경………문자그대로 열광과 함성의 열정의 상징인 붉은 물결은 보는 이로 하여금
시원한 산소통이였다. 생기발랄한것이였다.

총동원된 열정과 생명의 물결은 결코 멈춪않으리....승리의 그날까지....

일어서라, 빛을 발하라, .활 활 타오르는 휏불이여라, 우리는 전진한다.

승리의 그날까지....ㅇ늘로써 확실히 승기를 잡았으니, 모두 총출동하라

그리고 10일이 올때까지. 승기를 잡는 그 순간까지. 깃발을 흔들며 가리

나아가리, 어떤 적군도 물리쳐 앞으로 앞으로, 승리의 깃빨 높이 들리라

문자 그대로 붉게 타오른 열정의 불길은 그 추운날씨를 금방 훈훈하게 달구고 말았다. 꺼질줄 몰랐다.
열기는 이혹한을 녹이는 뜨거운 열기로 어느덧 변하고 있었다.

열기는 차라리 훨 훨 타오르는 붉은 화염에 냉기는 다 가시고 뜨겁게 달아올랐다.

열정의 불길의 오후 유세장이였다.

눈두후보 광화문 유세를 보았다. 두 진영의 후보를 시종일관 시청했다.
2012-12-09 00:35:52
121.180.183.9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3507
17 27억 먹튀 이정희 16일 사퇴!!!HOT 이정희 16일 사퇴 결_ - 2012-12-13 2959
16 민주 폭도 문죄인이 동의대 유공자?HOT 민주폭도 문죄인!_ - 2012-12-13 2881
15 나라를 팔아먹는 "연방죄 문죄인!"HOT 연방제 문-정은?_ - 2012-12-13 2988
14 투표율 75%, 2% 쟁탈전!!!HOT 2% 쟁탈전_ - 2012-12-13 2939
13 붉어도 너~무 붉어~방치하면 악화되는 안면홍조증HOT 건협인천_ - 2012-12-13 2985
12 김대업 인터뷰/민주당직자들의 작태/북한로켓 개발비HOT 정발산_ - 2012-12-13 2801
11 막장이네 (2)HOT 본드_ - 2012-12-12 2869
10 민통당 문죄인이 국정원 직원을 3개월간 미행,사찰,감시?HOT 문죄인,사퇴가 먼저다_ - 2012-12-12 2880
9 "사퇴가 먼저다. 문죄인" 민통당이 국정원을 3개월간 불법 사찰,미행,감금?HOT 문죄인, 사퇴가 먼저_ - 2012-12-12 2858
8 민통당 죄인이 "국정원을 3개월간 미행,감시,,도청?"HOT 민통당 죄인?_ - 2012-12-12 2889
7 정운찬씨, 정연주씨, 그리고............. (1)HOT 정발산_ - 2012-12-12 2876
6 ★그 마각을 들어낸 북한의 장거리 로켓발사★HOT 김루디아_ - 2012-12-12 2831
5 핸드백 고리가 있는데, 아이패드냐?HOT 개표 조작할 놈들, 민_ - 2012-12-11 2851
4 모드 개표참관인은 "투표함마다 개표기 2번씩 돌려서 확인하자고 요구하라"HOT 돌릴때마다 틀리게 나_ - 2012-12-11 2838
3 투표참관인은 "반드시 투표함마다 분류기 2번씩 돌려서 일치여부 확인하라"HOT 2번씩 돌리라고 요구_ - 2012-12-11 2860
2 성경의 욥기 41장에 나온 공룡 리워야단(이재록 목사가 아담이 공룡을 애완동물로 길렀다는 얘기는 근거없음)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2-12-11 2893
1 60년만에 가족품으로 돌아온 우리 국군HOT 국군_ - 2012-12-11 2901
0 자주 귀 만지는 우리아이 중이염 아닐까HOT 건협인천_ - 2012-12-11 2902
-1 ★오늘 TV 토론에 다시 얼굴울 내미는 간악한 *불여우*를 어떻게 대처할거시가?★HOT 김루디아_ - 2012-12-10 2789
-2 교진추 이번엔 ‘지구과학 이론’ 청원 추진(시조새 등 과학교과서 진화론 삭제 요구하더니)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2-12-10 2869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