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의사 노스트라다무스가 아들 세자르에게 보낸 편지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2012-11-06 14:24:12  |   조회: 3351
첨부파일 : -
16세기에 의사이자 예언자이었던 프랑스의 프로방스에서 살았던 미셸 드 노스트라다무스(1503-1566)가 아들 세자르 노스트라다무스에게 보낸 편지가 있죠. 노스트라다무스(프랑스의 몽펠리에 제1 대학교 의학 학사, 경력은 프랑스 국왕 앙리 2세의 정책자문등등)

"나는 세상의 불의함 때문에 입을 다물고 나의 저작을 포기하려고도 했었다. 내가 앞으로 닥쳐올 일을 분명하게 밝혀서 쓴다면 현재 권력의 자리에 있는 사람들, 각 종파나 각 종교의 지도자들은 그들이 진실이라 믿고 있는 것들과 이 사건들이 대단히 다르다고 생각하고 이를 비난할 것이다.

...... 이러한 이유들 때문에 나는 미래에 일어날 사건들을 그대로 기록하지 못하고 비밀스럽게, 수수께끼처럼 묘사할 수 밖에 없었다. 또한 장차 일어날 일들이 놀라기 잘하는 사람들을 분노케 하는 일이 없도록 모든 것은 모호하게 쓰여졌다.

그래서 학자나 현인, 권력자나 왕들은 이해하지 못하고, <보잘 것 없고 겸손한 사람들>이 이해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영원한 하나님으로부터 예언적인 직감의 능력을 부여 받은 예언자들>도 이를 이해할 것이며, 이러한 예언의 직감에 의해서 사람들은 먼 앞날의 일들을 알게 될 것이다."
2012-11-06 14:24:12
211.61.23.5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목자_ 2012-11-17 17:11:02 164.xxx.xxx.21
여기에는 광자가 많군. 서울역앞에서 옛날 광자가 했던 말하고 똑같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2694
142 E=mc^2은 광속도 가변(가감)의 원리에 의해서 E=m(c^2 - v^2)이 된다.(속도 벡터 이용) (1)HOT 크리스천(어제 주일)_ - 2012-11-19 3978
141 박근혜 후보의 경제민주화 공약에 대하여HOT 정발산_ - 2012-11-19 3049
140 제가 만약 대통령이라면..HOT ㉿ 바 울_ - 2012-11-19 3067
139 ★새누리당 이정현공보단장의 성명을 듣고...★ (1)HOT 김루디아_ - 2012-11-19 3433
138 버림받은 불운의 땅HOT 농부_ - 2012-11-18 3189
137 안철수와 국민....그리고 갸루상 (2)HOT 정발산_ - 2012-11-16 3193
136 서울 안보 대화 동북아 안정에 주춧돌 되길HOT 한민국_ - 2012-11-15 3289
135 앵무새가 차라리 낫다HOT 유앤미_ - 2012-11-14 3340
134 꽃제비로 내몰리는 아이들HOT 북한인권_ - 2012-11-13 3384
133 ★자원봉사자의 역활, 눈에 보이지않는 큰힘★HOT 김루디아_ - 2012-11-12 3581
132 전쟁이 뉘집 개이름인가?HOT 겨울바람_ - 2012-11-12 3297
131 공을 쳐 땅에 판 구멍에 넣는 봉희(棒戲)HOT 김민수_ - 2012-11-12 3338
130 벼슬을 얻기 위해 권문(權門)을 찾는 분경(奔競)HOT 김민수_ - 2012-11-12 3217
129 화살을 항아리에 던져 넣는 투호희(投壺戲)HOT 김민수_ - 2012-11-12 3259
128 황제(皇帝) 권력의 상징 일월오악도(日月五嶽圖)HOT 김민수_ - 2012-11-11 3138
127 ★대한민국에서 금년에 최초로 여성대통령이 탄생한다★ (2)HOT 김루디아_ - 2012-11-11 3235
126 ★안철수,문재인 두후보의 단일화가 결코 만병통치약이 아니다★HOT 김루디아_ - 2012-11-08 3290
125 예산 삭감하면 이어도는 누가 지키나?HOT 강정중년회_ - 2012-11-07 3284
124 ★안철수후보의 꼼수에 결코 넘어가서는 안된다.★ (1)HOT 김루디아_ - 2012-11-07 3243
123 의사 노스트라다무스가 아들 세자르에게 보낸 편지 (1)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2-11-06 3351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