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노아의 대홍수전에 달이 안보였다.(과학적으로 대홍수는 있었다고 동아일보 1면에 보도,뉴턴 표지에도 나옴)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2012-10-23 13:23:20  |   조회: 3278
첨부파일 : -
창세기에 나오는 궁창(수증기층)이 비가 되어서 노아의 대홍수가 일어났는데 궁창이 있었을 때는 태양빛을 거의 반사시켜서 물의 증발률이 가의 0에 가까웠을 것입니다. 따라서 비가 내리지 않았겠죠. 날씨는 서늘했고 지구의 평균기온은 현재보다는 훨씬 낮았을 것입니다. 왜 사람들이 노아가 비가 내린다는 것을 무시한 이유가 있었던거죠.

궁창의 두께와 지구의 평균기온은 관계가 있으므로 궁창의 두께를 통해서 지구의 평균기온을 알 수 있거나 반대로 지구의 평균기온을 통해서 궁창의 두께를 알 수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40일 밤낮으로 지구에 비가 내렸으므로 비의 양을 대략적으로 알 수 있으면 궁창의 두께를 알 수 있겠죠.

지구의 표면적*두께= ?
*는 곱하기를 의미

궁창이 지구에 내리는 해로운 자외선(우주선등)을 막아주었다는데 인류의 평균 수명이 500살을 넘었죠. 40일동안 비가 내렸으므로 궁창의 두께는 엄청나게 두꺼웠을 것입니다. 궁창이 있었을 때는 아마 별빛이 보이지 않았을 것입니다. 지구의 알배도(태양에너지가 반사되는 비율)가 높아서...

노아의 대홍수이전에는 달이 안보였을 것입니다. 그런데 신화에 달이 갑자기 보였다는 기록이 전해오고 있다는 다른 사람의 글을 본 적이 있었는데 제 생각이 옳았다고 봅니다.
2012-10-23 13:23:20
211.61.23.5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736
4 벼슬을 얻기 위해 권문(權門)을 찾는 분경(奔競)HOT 김민수_ - 2012-11-12 3207
3 화살을 항아리에 던져 넣는 투호희(投壺戲)HOT 김민수_ - 2012-11-12 3221
2 황제(皇帝) 권력의 상징 일월오악도(日月五嶽圖)HOT 김민수_ - 2012-11-11 3131
1 ★대한민국에서 금년에 최초로 여성대통령이 탄생한다★ (2)HOT 김루디아_ - 2012-11-11 3223
0 ★안철수,문재인 두후보의 단일화가 결코 만병통치약이 아니다★HOT 김루디아_ - 2012-11-08 3283
-1 예산 삭감하면 이어도는 누가 지키나?HOT 강정중년회_ - 2012-11-07 3278
-2 ★안철수후보의 꼼수에 결코 넘어가서는 안된다.★ (1)HOT 김루디아_ - 2012-11-07 3235
-3 의사 노스트라다무스가 아들 세자르에게 보낸 편지 (1)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2-11-06 3345
-4 쓰레기 좌파 언론HOT 정발산_ - 2012-11-06 3635
-5 여성대통령 논란 유감HOT 정발산_ - 2012-11-06 3230
-6 조선국(朝鮮國Joseon:1393-1897)에 조공(朝貢)을 바친 유구국(琉球國Yoogoo)HOT 김민수_ - 2012-11-06 3411
-7 70억을 왕따 시키는 능력자HOT 호랭이_ - 2012-11-04 3182
-8 제18대 대통령선거를 바라보며HOT 정병기 칼럼니스트_ - 2012-11-04 3100
-9 황상민이라는 자HOT 정발산_ - 2012-11-03 3160
-10 해외파병 여기까진가요?HOT 오뎅국_ - 2012-11-03 3132
-11 자질검증을 소홀히 한 책임을 져야한다HOT 옥타곤맨_ - 2012-11-03 3166
-12 무능력도 능력이라면...HOT 망망대해_ - 2012-11-03 3146
-13 반대를 위한 반대 아닌가?HOT UAE_ - 2012-11-03 3106
-14 모독당한 진보HOT 진보만세_ - 2012-11-02 3019
-15 윤여준씨의 후보평가HOT 정발산_ - 2012-11-02 3036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